2017.09.10 (일)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잔치 그리고 행사

고대 역사문화자원 연계한 '2017 마한축제'

영암군, '마한의 숨결! 문화를 깨우다' 주제로

[신한국문화신문=이한영 기자]  '2017 마한축제'가 오는 23일부터 24일까지 이틀간 '마한의 숨결! 문화를 깨우다'라는 주제로 영암군 시종면 마한문화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영암군 마한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유인학)가 주최주관한 마한축제는 기원전 2세기 무렵 영산강 유역을 중심으로 번성했던 마한의 찬란한 역사를 재조명하고 이를 관광자원으로 키워나갈 방침으로 지역주민에게 마한의 후손이라는 자긍심을 고취하고 관광객들에게는 고대 마한역사의 우수성을 널리 알려서 앞으로 마한문화공원, 산재한 고분, 그리고 나주국립박물관도 연계해 고대역사문화의 탐방명소로 키워갈 계획이다.

 

우리나라 동해남해서해 등 3대 해신제 가운데 유일하게 보존돼온 '남해신사 해신제'를 시작으로 해신문화와 축제의 발전방향을 주제로 한 세미나와 한일 전통 민속공연을 선보이는 등 마한축제의 위상을 높이고 품격 있는 축제로 기획하고 있다.


 

올해 마한축제는 고대 마한역사의 재조명뿐만 아니라 축제에 대한 관광객의 흥미를 돋우기 위해 마한의상체험, 마한문신체험, 어린이 활쏘기 체험, 전통놀이 등 체험행사와 마한읍면 어울마당, 마한청소년 페스티벌, 태권도 시연 등 문화공연 행사도 다채롭게 진행된다.

 

또한 우리 민족 고유의 스포츠인 씨름의 명맥을 잇기 위해 지난 1월에 창단한 영암민속씨름단을 기념하기 위해 영암군 주민들을 대상으로 제1회 마한씨름대회도 마련한다.

 

한편 같은 기간 동안 나주 마한문화축제와 연계해 양 시군의 공연 프로그램 1점씩을 각각의 개막행사에 교류 선보일 계획이며 앞으로 공동홍보물 제작 및 양 축제장 셔틀버스 운행 등 마한축제의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

 

유인학 위원장은 "2017 마한축제를 통해 우리 영암지역의 다양한 역사문화 자원을 연계하고 마한문화공원을 관광명소로 키워나감으로써 2천 년 전 영산강 유역 마한의 숨결을 새롭게 느껴보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