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04 (월)

  • -동두천 0.0℃
  • -강릉 6.8℃
  • 맑음서울 -0.5℃
  • 구름조금대전 5.6℃
  • 연무대구 7.4℃
  • 연무울산 9.4℃
  • 박무광주 5.9℃
  • 연무부산 10.8℃
  • -고창 4.5℃
  • 박무제주 9.9℃
  • -강화 -1.0℃
  • -보은 3.7℃
  • -금산 3.8℃
  • -강진군 8.1℃
  • -경주시 7.8℃
  • -거제 11.1℃

먹거리

감귤 새 품종 ‘윈터프린스’ 묘목업체에 선보여

5일 감귤연구소에서 현장평가회… 온주밀감보다 달고 과즙 많아

[신한국문화신문=성제훈 기자]  * 온주밀감 : 감귤은 연내에 성숙하는 온주밀감과 해를 넘겨 이듬해 1~4월에 성숙하는 만감류로 나뉨. 우리가 흔히 먹는 감귤은 온주밀감이며 한라봉으로 알고 있는 감귤은 만감류에 속함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125일 감귤연구소(제주도 서귀포시)에서 감귤 새 품종 윈터프린스현장평가회를 연다. 이날 평가회에선 윈터프린스묘목 보급을 앞두고 묘목업체를 대상으로 품종 특성에 대해 소개하고 시장 가능성에 대해 의견을 주고받게 된다.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감귤 윈터프린스11월 하순에서 12월 중순까지 수확 가능한 품종으로, 이때 출하되는 온주밀감과 차별화된 장점이 있어 소비자의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다.

당도는 12브릭스 안팎으로 온주밀감(평균 10브릭스 내외)보다 달콤하고 과즙이 많은 장점이 있으며 껍질 벗김도 보다 쉽다. 또한 씨가 없어 만감류의 단점도 충족시킨 품종이다. 과실 무게는 150g으로 온주밀감보다는 1.5배 정도 크고 만감류의 절반 크기이다. 뿐만 아니라, 나무세력이 강함에도 가시가 발생하지 않아 재배가 쉬워 농가에서 선호할 것으로 여겨진다.



 

감귤 윈터프린스2016년 개발된 품종으로 올해 말 통상실시를 앞두고 있다. 내년에 묘목업체로 분양해 묘목업체에서 1년 정도 나무를 키운 후 2019년 상반기에 농가로 묘목이 보급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감귤연구소 박석만 농업연구사는 이번 평가회를 통해 윈터프린스의 우수성을 알리고, 감귤 보급 담당자들의 육성품종에 대한 신뢰도를 향상시켜 국내 육성품종의 보급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