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2 (토)

  • 맑음동두천 23.7℃
  • 맑음강릉 25.6℃
  • 맑음서울 24.6℃
  • 맑음대전 25.3℃
  • 구름조금대구 25.9℃
  • 구름조금울산 25.8℃
  • 구름많음광주 24.9℃
  • 구름많음부산 25.1℃
  • 맑음고창 24.1℃
  • 흐림제주 25.6℃
  • 맑음강화 22.8℃
  • 맑음보은 24.7℃
  • 맑음금산 24.5℃
  • 구름많음강진군 25.3℃
  • 구름조금경주시 25.4℃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문화 넓게 보기

시각장애인, 40만권의 영어책 무료 이용 가능

[우리문화신문=윤지영 기자]   국립중앙도서관(관장 박주환)은 오는 15일 월요일부터 국내에 거주하는 시각장애인을 대상으로 영어권 자료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북셰어(Bookshare) 온라인도서관 서비스’의 접수를 시작한다.

 북셰어 온라인도서관(http://bookshare.org)은 일반 인쇄물을 읽을 수 없는 시각장애인들을 위해 미국 베네테크(Benetech)사(社)가 운영하고 있는 온라인 형태의 도서관이다. 의학, 사회복지학, 특수교육학, 재활학, 종교학, 문학 등 주제별로 다양한 영어권 자료를 음성도서, 점자도서 등으로 지원한다.




현재 우리나라를 비롯한 노르웨이, 덴마크, 호주 등 약 70개 이상의 나라와 협약을 맺고, 39만 5,700여 종 이상의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국립중앙도서관이 2012년부터 지원을 시작한 이래로 시각장애인 500명이 ‘북셰어 온라인도서관 서비스’를 이용했다.

 국립중앙도서관 관계자는 “시각장애인의 정보 접근권 향상을 위해 시작한 서비스인 만큼 많은 분들이 참여하길 바라며, 특히 베스트셀러, 연령대별 컬렉션 등이 별도 구성되어 있어 영어권 자료를 접하길 원하는 독자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내달 20일 화요일까지 선착순 100명을 모집하며, 신청을 원하는 시각장애인은 국립장애인도서관 누리집(http://nld.nl.go.kr)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 후 우편 또는 팩스, 전자우편으로 제출하면 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국립중앙도서관 장애인 전용전화(1644-6044)로 문의하면 상세하게 안내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