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0 (토)

  • -동두천 3.5℃
  • -강릉 6.4℃
  • 연무서울 2.6℃
  • 연무대전 4.2℃
  • 구름많음대구 5.8℃
  • 흐림울산 6.3℃
  • 연무광주 5.7℃
  • 흐림부산 6.1℃
  • -고창 3.5℃
  • 흐림제주 6.9℃
  • -강화 2.4℃
  • -보은 3.8℃
  • -금산 3.3℃
  • -강진군 6.3℃
  • -경주시 6.0℃
  • -거제 7.0℃
기상청 제공

새소식

올림픽만큼 재밌는 박물관·미술관 나들이, 강원 강릉·평창

[신한국문화신문=이나미 기자] 2018평창동계올림픽의 열기는 문화 예술 공간 나들이로 한결 풍성해진다. 올림픽 주 무대인 강릉·평창 일대에는 개성 넘치는 박물관과 미술관이 여럿이다. 강릉시 왕산면의 강릉커피박물관은 세계 각국 커피의 역사와 커피농장을 살펴볼 수 있는 곳이다.



최근 강문해변 인근에 카페와 전시 공간이 어우러진 2호점(커피커퍼박물관)도 열었다. 참소리축음기·에디슨과학박물관은 소리와 에디슨에 대한 고집스런 사랑이 묻어난다. 60여 개국에서 수집한 명품 축음기, 오르골, 영사기 등과 에디슨의 발명품 수천 점이 전시된다.


2018평창동계올림픽 홍보체험관에서는 동계올림픽 종목 모형과 메달 등을 가깝게 만날 수 있다. 강릉 시내가 내려다보이는 강릉시립미술관, 사대부가의 유물이 전시된 강릉 선교장 등도 눈을 즐겁게 한다. 평창에서는 폐교를 개조한 무이예술관이 정겹다. 운동장을 수놓은 조각공원과 메밀꽃 화백의 작품이 운치를 더한다. 이효석의 작품 세계를 엿볼 수 있는 이효석문학관, 봉평장터 등을 함께 둘러보면 좋다.

문의 : 강릉시청 관광과 033)640-5125 / 평창군청 문화관광과 033)330-27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