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3 (일)

  • 흐림동두천 15.2℃
  • 흐림강릉 18.1℃
  • 구름조금서울 18.4℃
  • 구름조금대전 17.8℃
  • 구름많음대구 18.0℃
  • 구름조금울산 21.1℃
  • 흐림광주 16.8℃
  • 구름많음부산 21.4℃
  • 흐림고창 16.9℃
  • 흐림제주 24.6℃
  • 흐림강화 18.1℃
  • 구름많음보은 15.7℃
  • 흐림금산 15.3℃
  • 흐림강진군 18.3℃
  • 구름많음경주시 19.4℃
  • 구름많음거제 21.3℃
기상청 제공

눈에 띄는 공연과 전시

국립중앙박물관, <2018년 박물관 문화향연> 개막!

2월 설날 특집 야외 공연축제 ‘연희집단 더 광대’ 공연과 41개팀 공연

[우리문화신문=이나미 기자]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배기동)과 국립박물관문화재단(사장 윤금진)무료 야외 공연예술축제 <박물관 문화향연>을 오는 2018년부터 217()부터 11 24()까지 국립중앙박물관 열린마당과 으뜸홀, 기획전시실 로비에서 .

 

<박물관 문화향연>은 매주 토요일 및 공휴일에 시민들을 위해 선보이는 무료 공연행사로 지난 2007년 시작, 2014년부터 <박물관 문화향연>으로 브랜드화하였으며, 연간 5만명 이상 관람하는 국립중앙박물관의 대표적인 공연예술축제다. 특히, 올해부터는 기존 봄부터 시작했던 행사를 2월부터 11월까지 모두 41회로 편성하여 보다 더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첫 공연으로 설날 연휴기간에 펼쳐질 217일 연희집단 더 광대의 <도는 놈, 뛰는 놈, 나는 놈>은 한국의 민속예술을 전공한 예인들로 구성되어 있는 구성원들이 펼치는 신명나는 놀음판으로 풍물, 탈춤, 사자춤, 버나돌이 등 한국의 우수한 전통연희를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갈라 퍼포먼스이다. 특히, 관객을 구경꾼에 머무르게 하는 것이 아니라 공연 안에 적극적으로 끌어들여 아티스트인 광대들과 직접적으로 소통하게 하는 것이 이 공연의 묘미이다.

 

연희집단 더 광대 특유의 유쾌함과 맛깔스러운 재담과 함께 공연시작부터 끝까지 유쾌하고 즐거운 에너지로 관객들을 끌어당기며 모두가 한바탕 즐길 수 있는 설날한마당이 될 것이다.

 

이밖에도 육군 군악대의 클래식 콘서트, 그룹 신촌블루스 보컬 출신 블루스의 디바 강허달림, 집시풍의 월드뮤직 밴드 하림과 블루카멜 앙상블 등 클래식, 무용, 국악, 대중음악 등 남녀노소 누구나 웃고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공연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특히, 3월 한 달 동안은 현재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전시되고 있는 동아시아의 호랑이 미술전과 예르미타시전을 주제로 한 전시연계공연을 마련하여 관람객으로 하여금 보다 더 깊이 있고 풍요로운 전시와 공연을 감상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4월과 5월은 가정의 달 축제콘셉트로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가족 공연을 준비했다. 어린이날 공연으로 특별히 선보이는 입과손스튜디오의 <소리로 판을 열다>는 어린이날을 맞이하여 20여가지의 타악기, 선율 악기를 사용해 명작 안데르센동화에 판소리 음악을 가미해 더욱 입체감있는 이야기를 들려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