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30.1℃
  • 흐림강릉 28.1℃
  • 흐림서울 30.1℃
  • 구름많음대전 32.6℃
  • 구름많음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28.4℃
  • 구름많음광주 30.0℃
  • 구름많음부산 29.7℃
  • 구름많음고창 31.3℃
  • 구름많음제주 29.9℃
  • 구름많음강화 29.8℃
  • 구름조금보은 29.6℃
  • 구름조금금산 31.4℃
  • 구름많음강진군 31.1℃
  • 구름많음경주시 27.1℃
  • 구름많음거제 30.3℃
기상청 제공

잔치 그리고 행사

청춘들이여, 힙합으로 태양과 젊음을 품자

2018 강화 힙합&EDM 페스티벌 열려, 갑곶돈대광장서

[신한국문화신문=이한영 기자]  2018 올해의 관광도시 강화군이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연일 계속되는 무더위를 날려버리고, 청춘과 젊음이 함께하는 ‘2018 강화 힙합&EDM 페스티벌’을 8월 18일 오후 1시 강화군 강화읍 갑곶돈대 광장에서 연다.

 

강화군이 주최하고 인천관광공사에서 주관하는 ‘2018 강화 힙합&EDM 페스티벌’은 인기 래퍼 넉살, 던밀스, 딥플로우, 쎄이가 출연하며 인기 EDM DJ로는 DJ 준코코, DJ 수라, DJ 나비, DJ 네오 등 실력파 아티스트들로 구성된 풍부한 무대가 준비돼 있다. 그뿐만 아니라 가수 서진(Seojin), 베리포(Berry4), 줌바러브댄스팀, K-POP댄스팀, 자유무대 공연(김선화), 언더그라운드래퍼(Foresteverything, ONL) 등 다양한 공연이 준비되어 있다.

 

 

관객들을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로는 물총축제와 물놀이장(에어바운스), 야광페인팅, 페이스페인팅 등 많은 것이 준비된다. 푸드트럭에서는 관람객들의 허기진 배를 달래줄 소소한 간식부터 든든한 한 끼를 책임지는 특별한 음식을 선보일 예정이다.

 

2018 강화 힙합&EDM 페스티벌은 올해의 관광도시인 강화를 대표하는 페스티벌이며, 타 축제와는 다른 신선함을 느낄 수 있고 입장료 또한 없는 무료입장 축제다. 행사에서는 관람객들에게 교통으로 인한 불편함이 없도록 신촌, 홍대, 김포, 검암역 등에서 출발하는 셔틀버스가 마련된다.

 

 

강화군은 ‘2018 강화 힙합&EDM 페스티벌’은 뜨거운 태양과 젊음을 품은 청춘들 뿐만 아니라 남녀노소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가 준비되어 있는 문화향유 기회의 페스티벌이라고 밝혔다. 페스티벌의 기획연출을 맡은 토브콤은 올 여름같이 무더운 날씨를 시원하게 날려버릴 수 있는 젊음과 열정이 넘치는 힙합&EDM 페스티벌이 될 것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