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3 (일)

  • 구름많음동두천 12.8℃
  • 구름많음강릉 16.8℃
  • 흐림서울 16.2℃
  • 구름많음대전 15.2℃
  • 구름많음대구 15.1℃
  • 맑음울산 16.3℃
  • 구름조금광주 15.5℃
  • 구름많음부산 20.2℃
  • 구름많음고창 14.6℃
  • 구름많음제주 21.5℃
  • 흐림강화 15.8℃
  • 구름많음보은 11.5℃
  • 구름많음금산 12.1℃
  • 구름조금강진군 13.6℃
  • 구름많음경주시 13.8℃
  • 구름많음거제 17.9℃
기상청 제공

문화 넓게 보기

한강바람 맞으며 세빛섬에서 영화제 즐겨볼까?

[우리문화신문=전수희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가 한강 몽땅 축제 기간(2018.07.20.~08.19.)에 시민들을 대상으로 세빛섬에서 제1회 “예빛섬 영화제”를 연다.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 김세용)는 시민공유 가치에 맞는 사회공헌 사업의 일환으로 “예빛섬 영화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8월10일에는 아카데미 작품상에 빛나는 “라라랜드”를 8월 11일에는 가족, 연인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미녀와 야수”를 상영한다. 입장료는 무료다.

 

 

공사는 이번 영화제를 통해 시민들이 한강조망이 가능한 격조 높은 대중문화공간에서 다양한 문화체험을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공사는 열대야에 지친 시민들을 위해 시원한 강바람을 맞으며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SH공사는 세빛섬의 복합문화공간을 활용하여 영화제를 만들어 공사의 사회공헌활동의 수준을 높이고 ㈜세빛섬은 세빛섬의 활성화와 공공성 확보에 기여한다는 상호공감대를 형성하여 지난 5월말 두 기관간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