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1 (금)

  • 구름조금동두천 -0.7℃
  • 구름많음강릉 2.3℃
  • 연무서울 1.1℃
  • 박무대전 0.7℃
  • 연무대구 0.0℃
  • 구름많음울산 3.2℃
  • 연무광주 3.1℃
  • 구름많음부산 4.5℃
  • 구름조금고창 1.8℃
  • 박무제주 6.3℃
  • 맑음강화 1.0℃
  • 흐림보은 0.1℃
  • 흐림금산 -0.9℃
  • 구름조금강진군 3.5℃
  • 구름많음경주시 3.1℃
  • 구름많음거제 3.2℃
기상청 제공

문화 넓게 보기

국가서지 표준 데이터 웹 활짝 개방

기계간에 소통 가능한 책정보·저자정보 등 6억 여건 데이터 발행

[우리문화신문=윤지영 기자] 국립중앙도서관(관장 박주환)은 오늘 10일(목)부터 검색 효율을 강화하여 개편한 ‘국가서지 LOD’ 누리집(lod.nl.go.kr)을 선보인다. LOD란 개방형 연결 데이터(Linked Open Data)의 줄임말로 웹 환경에서 자유로운 활용과 연계가 가능한 개방 데이터를 의미한다. 국가서지 LOD는 ▲도서관 자료, ▲저자, ▲주제명, ▲전국 도서관 정보 2천1백만여 건을 기계가 이해하기 용이한 관계형 데이터형식으로 표현한다.

 

2011년 연구개발을 시작으로 도서관에서 생산하는 정보를 도서관 간의 활용을 넘어 웹상에서 누구나 활용할 수 있도록 소장자료의 서지정보부터 단계적으로 LOD로 서비스하고 있다. 현재 사서, 개발자, 일반이용자 등이 6억여 건의 데이터를 원하는 형식으로 다운로드 받아 활용할 수 있도록 누리집을 통해 개방하고 있다.

 

『데이터 컬렉션』 서비스 시작, 테마별 목록 제공데이터 컬렉션은 방대한 도서관 데이터 중에서 테마별로 필요한 정보만 추려 그 목록을 보여준다. 이때 실시간으로 변화하는 데이터를 반영하기 위하여 이용자가 목록을 열어 보는 시점에서 질의어를 송부, 매번 새로운 목록을 제공받게 된다. 이번 개편에서는 ▲사진으로 보는 저자, ▲어린이 문학상 컬렉션, ▲전시도록 컬렉션, ▲시청각자료 컬렉션을 처음으로 선보인다. 예로 ‘어린이 문학상 컬렉션’의 경우, 국가서지 LOD의 수상이력 정보를 활용하여, 각종 어린이 문학상 수상자료의 검색결과를 목록으로 제공한다. ‘사진으로 보는 저자’는 국립중앙도서관의 저자정보 데이터와 위키피디아의 인물사진 데이터를 상호 연계하여 사진이 있는 저자정보를 제공하는 컬렉션으로, 개방된 데이터를 서로 연결 보강하여 새로운 콘텐츠를 개발한 점이 주목할 만하다.

 

대화하는 LOD, 로디(LODi) 선보여또한 ‘박경리의 작품은?’과 같은 이용자의 질문에 답해주는 질의응답서비스 로디(LODi)를 시범 운영한다. 국가서지 LOD 챗봇 캐릭터 로디에게 질문을 던지면, 2천만여 건의 책 정보와 58만여 건의 저자 정보에서 데이터를 찾아 답을 알려준다. 현재는 스스로 학습하는 인공지능은 아니며, 추후 축적된 질문 데이터를 분석하여 더욱 정확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새로 개편된 누리집의 디자인은 검색창 중심으로 이용자 접근이 쉽도록 하고, 메뉴 구성을 효율적으로 변경하였다. 상세검색 기능을 제공하고 검색결과의 가독성을 높이는 등 검색 환경도 개선했다. 국립중앙도서관 관계자는 “아직 갈 길이 먼 시범단계라 많은 성장통을 겪어야 하겠지만 기계가 이해하는 도서관 데이터를 활용한 첫 챗봇정보서비스의 시작은 디지털서비스에 전환을 가져올 의미 있는 시도이며, ‘국가서지 LOD’서비스를 발판으로 도서관 정보서비스를 선도하는 데이터 구축과 디지털서비스 개발에 힘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