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4 (일)

  • 흐림동두천 6.4℃
  • 흐림강릉 13.0℃
  • 서울 7.8℃
  • 대전 13.5℃
  • 흐림대구 14.5℃
  • 흐림울산 15.4℃
  • 광주 12.1℃
  • 부산 14.3℃
  • 흐림고창 12.1℃
  • 흐림제주 16.1℃
  • 구름많음강화 7.9℃
  • 흐림보은 13.0℃
  • 흐림금산 13.7℃
  • 흐림강진군 13.8℃
  • 흐림경주시 15.6℃
  • 흐림거제 15.3℃
기상청 제공

문화 넓게 보기

아들딸과 함께 떠나는 심리여행 '30씽' 선착순

초등 4학년~중․고생 및 학부모 30쌍 대상, 홈페이지서 접수

[우리문화신문=윤지영  기자] 서울시 아동복지센터는 4월 27일(토) 부모와 학령기 자녀가 함께 무료로 심리검사를 받을 수 있는 ‘자녀와 함께 떠나는 심리여행’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홈페이지(http://child.seoul.go.kr)에서 참가할 가족 30쌍을 선착순 모집한다.

 

오전 10시부터 두 시간 동안 진행될 ‘자녀와 함께 떠나는 심리여행’ 프로그램에선 시간 내에 4종의 심리검사를 받을 수 있다. 부모와 자녀는 각각 성격검사, 자기개념검사, 학습동기유형검사, 대인관계 검사를 받게 된다.

 

모집 대상은 초등학교 4학년~중·고생 자녀를 둔 서울시민 가족이며, 서울시 아동복지센터 홈페이지(http://child.seoul.go.kr)에서 4월 15일 월요일 10시부터 4월 25일 목요일 오후 6시까지 예약접수를 받는다. 심리검사는 서울시아동복지센터에서 집단으로 진행된다.

 

 

부모와 자녀는 심리검사를 받음으로써 스스로에 대한 특성 및 상태를객관적으로 파악하고 이해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심리검사 결과에는 향후 어떻게 하면 바람직한 방향으로 나아갈 것인지에 대한 제언을 제시하기 때문에 부모와 일상에서 보다 더 잘 적응할 수 있게 도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검사 결과, 개별상담 등의 도움이 필요한 경우, 임상심리사에게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이현숙 서울시 아동복지센터 소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로 갈수록 인재 상에 대한 변화가 요구되고 있는데, 그 중 자신 및 타인과 관계를 맺는 능력에 기초가 되는 정서지능이 필요한 능력으로 평가되고 있다.”며 “심리검사를 활용해 자신에 대해 객관적으로 이해하려는 노력이 출발점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