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0 (금)

  • 맑음동두천 18.8℃
  • 구름조금강릉 26.0℃
  • 맑음서울 19.3℃
  • 맑음대전 19.0℃
  • 맑음대구 21.4℃
  • 구름많음울산 23.1℃
  • 맑음광주 20.3℃
  • 구름많음부산 20.5℃
  • 맑음고창 20.7℃
  • 구름많음제주 18.3℃
  • 맑음강화 16.7℃
  • 맑음보은 19.5℃
  • 맑음금산 19.0℃
  • 맑음강진군 21.4℃
  • 맑음경주시 23.6℃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이창수의 토박이말 이야기

[토박이말 맛보기1]-6 가붓하다

(사)토박이말바라기와 함께하는 참우리말 토박이말 살리기

[우리문화신문=이창수 기자]

 

              

 

 

삶의 무게로 힘들어 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저도 가끔 힘들다는 느낌이 들기도 하지만 둘레에 힘과 슬기를 보태주시는 분들이 계셔서 기운을 얻곤 합니다. 어제 토박이말바라기 어버이 동아리 모임을 했는데 오신 분들과 살려 쓸 토박이말, 옛배움책에 나온 쉬운 갈말, 노랫말 속 토박이말을 톺아보며 즐거운 때새를 보냈습니다. 힘과 슬기를 모은다는 게 이런 것이구나 느낄 만큼 보람이 있었습니다. 배곳 안에 계신 분들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도록 더욱 힘을 써야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어제보다 하늘이 낮은 오늘입니다. 토박이말을 맛보시며 낮아진 하늘만큼 가붓한 하루 보내시길 비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