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8 (일)

  • 흐림동두천 10.3℃
  • 흐림강릉 13.3℃
  • 흐림서울 10.5℃
  • 흐림대전 9.1℃
  • 대구 9.6℃
  • 구름많음울산 12.9℃
  • 흐림광주 10.2℃
  • 구름많음부산 13.4℃
  • 흐림고창 8.6℃
  • 제주 15.1℃
  • 흐림강화 8.7℃
  • 흐림보은 9.5℃
  • 흐림금산 7.7℃
  • 맑음강진군 10.2℃
  • 흐림경주시 14.9℃
  • 흐림거제 12.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굿거리

문화재청, 우리나라 4대 매화(천연기념물) 꽃피는 때 안내

강릉 오죽헌ㆍ구례 화엄사ㆍ장성 백양사ㆍ순천 선암사 4곳, 2월말~3월초 활짝 펴

[우리문화신문=한성훈 기자]  문화재청(청장 김현모)은 국민이 아름다운 자연유산과 함께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도록 한국의 4대 매화 꽃 피는 때를 알렸다.

 

매화는 매난국죽 가운데 맨 앞자리를 차지할 만큼 조선 시대 선비들이 가까이한 꽃으로 시ㆍ서ㆍ화 등에도 빠짐없이 등장해왔다. 2007년 문화재청은 오랜 세월 우리 생활ㆍ문화와 함께해온 매화 4곳을 천연기념물로 지정한 바 있다. 지역별로 다소 차이는 있으나 이들 4곳에서는 오는 2월 말부터 3월 초까지 매화의 꽃망울과 활짝 핀 모습을 볼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해당 지방자치단체나 산사에 문의하면 된다.

* 한국 4대 매화: 강릉 오죽헌 율곡매(천연기념물 제484호), 구례 화엄사 매화(천연기념물 제485호), 장성 백양사 고불매(천연기념물 제486호), 순천 선암사 선암매(천연기념물 제488호)

 

 

 

 

조선 초기 건축된 강릉 오죽헌 내 자리하고 있는 율곡매는 신사임당과 율곡이 관련된 나무로 알려져 있고, 구례 화엄사 경내 작은 암자인 길상암 앞에 자리한 구례 화엄사 매화는 인위적으로 가꾸지 않은 자연 상태의 매화다.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는 장성 백양사 고불매는 부처님의 원래 가르침을 기리자는 뜻으로 결성한 고불총림의 기품을 닮았다고 하여 고불매라 불리는 홍매화다. 고려 때 중건한 선암사 상량문에 와룡송과 매화관련 기록이 남아있어 매화와 깊은 인연이 있는 순천 선암사 선암매는 무우전과 팔상전 주변 20여 그루의 매화가 조화롭게 활짝 피며 절 지붕이 온통 꽃으로 덮이고, 매향으로 산사를 뒤덮는 곳이다.

 

* 강릉 오죽헌(보물 제165호): 최응현(1452)의 고택으로 율곡선생(1536)이 태어난 곳

* 구례 화엄사(사적 제505호): 신라 경덕왕 13년(754) 황룡사 승려 ‘연기조사’의 발원으로 건립

* 장성 백양사: 백제 무왕 32년(631) 승려 여환이 창건, 선조 7년(1574) 환양(喚羊)이 백양사라 이름함

* 순천 선암사(사적 제507호): 고려시대 대각국사 의천에 의해 중창되면서 천태종 전파의 중심사찰이 됨. 유네스코 세계유산(산사, 한국의 산지승원 / 2018)

 

세상이 추위에 떨고 있을 때 홀로 단아한 꽃을 피워내 봄을 알리며, 은은하고 매혹적인 향기로 세상을 향해 품어내고 있는 매화는 문화유산과 자연스럽게 어우러져 고운자태를 빛내고 있어 자연유산을 즐기고자 하는 관람객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