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아름, 손수 만들기 민화그리기 꾸러미 출시

2022.06.10 12:04:29

손으로 뜨는 한지를 알리기 위한 목표

[우리문화신문=김영조 기자]  '한;아름은 한지의 아름다움을 이야기하다’라는 구호를 바탕으로 활동하는 인액터스 인하대학교 소속 프로젝트다. 문승연 팀장(23)을 포함한 인하대생 7명이 운영하고 있으며, 한지 산업 사양화 문제 해결과 대중들의 인식 개선을 목표로 활동한다.

 

한;아름은 한지 장인의 땀과 노력이 담긴 수록한지로 만든 ‘손수 만들기 민화그리기 꾸러미’를 첫 제품으로 출시한다. 본 제품은 여러 전문가의 의견을 듣고 초보자를 포함한 누구나 쉽게 직접 민화를 체험하며 인테리어 소품으로 활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제품에 사용된 한지는 창덕궁 보수에 쓰였다. 한;아름과 협력관계를 맺은 대성한지는 한지의 고장인 전주에서 2대째 가업을 이어가고 있다.

 

민화그리기에 필요한 붓, 물감 등 모든 구성품이 갖춰져 있는 하나로 꾸러미로 전문가의 도움과 소비자 시험을 통해 완성도와 난이도를 검증했다. 모두 4가지의 도안은 민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고양이의 여행을 담아냈다. 도안마다 한지가 만들어지는 과정을 녹여내 대중들에게 한지를 쉽게 풀어내고자 했다.

 

한;아름 팀은 “이번 대중투자(펀딩)를 통해 수록한지(손으로 뜨는 한지)를 인식하고, 한지 사양화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문승연 팀장은 “앞으로 수록한지를 활용한 더 많은 제품을 개발해 수록한지 제조업체가 지속적인 생산을 이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김영조 기자 pine9969@hanmail.net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