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무형유산원, 집에서 즐기는 ‘이(e)-무형유산 체험’ 운영

2021.09.08 11:17:11

한가위에 집에서 안전하게 즐기는 체험꾸러미 제공 / 9.8~11. 누리집에서 신청

[우리문화신문=한성훈 기자]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원장 이종희)은 한가위를 맞이하여 9월 20일(월)부터 26일(일)까지 집에서 가족과 즐길 수 있는 비대면 <한가위 특집 e-무형유산 체험>을 운영한다. 온라인 교육과 더불어 ‘체험꾸러미’를 제공해 프로그램을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체험 내용은 명절의 흥을 더하는 ‘진주검무’와 ‘강령탈춤’이다. 경상남도 진주에서 전승되는 ‘진주검무’는 역동적인 여성검무로 양손에 검을 들고 추는 것이 특징이다. 이런 특성을 살려 안전하게 만든 나무칼을 체험꾸러미로 제공한다. 흥겨운 장단에 덩실거리는 춤사위가 신명나는 ‘강령탈춤’은 황해도 강령에서 전승되던 탈놀이로 종이가면과 한삼을 체험꾸러미로 제공한다.

* 한삼: 저고리 끝에 덧대는 소매. 체험꾸러미로 제공되는 한삼은 덧대는 소매 부분만 별도로 제작한 것으로 춤을 출 때 손목에 끼워 사용

 

 

 

 

<한가위 특집 e-무형유산 체험>은 각 프로그램 당 20가족, 모두 40가족에게 제공되며, 9월 8일부터 11일까지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www.nihc.go.kr)을 통해 선착순 모집한다. 신청 대상은 ‘초등학교 3학년~중학교 2학년’ 자녀를 둔 가족으로 ‘체험 꾸러미’는 많게는 4개까지 선물한다. 더 자세한 사항은 국립무형유산원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전화(☎063-280-1654~6)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 국립무형유산원은 정부혁신의 하나로 코로나19에 대응하는 비대면 체험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한가위 명절 집에서 가족과 함께 체험을 즐기는 동안 무형유산에 대한 흥미를 일깨우고, 가족 간 화목과 삶의 힘을 끌어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한성훈 기자 sol119@empas.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