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유일 문화재 산업전 9.9.~11. 경주에서 열려

2021.09.08 11:16:31

74개 기관 280개 홍보 전시관 운영, 문화유산 최신 기술 공유ㆍ판로 모색
문화재 활용상품 온라인 판매전, ‘문화재 플로깅’ 등 다양한 홍보행사 진행

[우리문화신문=한성훈 기자]  문화재청(청장 김현모)은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 경주시(시장 주낙영)와 함께 ‘2021 국제문화재산업전’을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사흘 동안 경주 화백컨벤션센터(경주 보문단지 소재)에서 연다.

 

올해로 5회차인 ‘국제문화재산업전’은 국내 유일의 가장 큰 문화재 전문 박람회로 문화재 관련 기업의 경제활동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하며 지속적인 성장을 하고 있다. 지난해에도 70여 개 기관이 참가하여 문화재 관련 신기술 소개, 온라인 수출 상담 같은 기업 자문 등을 통해 문화재 산업의 새로운 판로를 개척하였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전시규모를 확대하여 280개 전시관을 운영하고, 전시 분야 또한 문화재 보존, 안전과 방재, 수리와 복원, 활용, 매장문화재, 디지털 문화유산, 박물관 등으로 다양화하였다. 나아가, 동남아 4개국(베트남,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태국)에서 10개 단체가 온라인 수출상담회에 참여하는 만큼 국내 우수 문화재 기술을 나라 밖에도 적극적으로 홍보하여 판로를 확대하고자 한다.

 

문화재청은 올해 국제문화재산업전 주제인 ‘과거와 현재, 미래로 이어지는 문화유산의 가치’를 강조하고 문화재행정 60돌을 기념하기 위하여 종합 부스를 설치, 문화재 행정과 산업발전의 흐름을 국민에게 알리고 문화유산 향유 기회를 높일 예정이다.

 

 

 

문화재 산업 활성화와 전문가 참여 확대

 

먼저, 문화재 산업 생태계 조성과 차세대 기술 확보를 위한 새로운 프로그램과 기업 행사를 다양하게 마련한다.

 

문화재 산업 활성화를 돕고자 문화재 관련 일자리 박람회인 ▲ ‘문화재 잡페어’, 새싹기업을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 ‘스타트업 IR(Investor Relations) 피칭대회’ 등이 마련되어 있으며, 특히 올해는 참여업체들이 전통재료와 기법으로 만든 천연향료, 나전칠기 공예품, 전통문양 디자인 상품과 같은 다양한 문화재 활용상품을 ‘네이버 쇼핑 라이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소개하고 판매하는 ‘문화재 활용상품 실시간 소통 판매(라이브 커머스)’를 9일과 10일에 걸쳐 모두 3차례 운영할 계획이다.

* 네이버 쇼핑 라이브 주소: https://shoppinglive.naver.com/livebridge/243442

https://shoppinglive.naver.com/livebridge/243459

https://shoppinglive.naver.com/livebridge/243470

 

또한, 올해 처음 시작하는 HERI-TECH(헤리테크, Heritage Technology & Trend Conference) 프로그램으로, 지속할 수 있는 문화유산의 값어치 창출을 논하는 ▲ ‘2021 디지털 헤리티지’와 한국과 유럽 문화유산의 가상융합과 북한 문화유산 콘텐츠 등을 살펴보는 ▲ ‘한‧영 문화유산 가상융합 포럼’을 연다. 앞으로 문화재 산업계를 선도할 수 있는 대표 프로그램으로 자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중과 함께 호흡하는 행사로 꾸려

 

올해 국제문화재산업전은 문화재 산업 관련자들뿐만 아니라 행사에 참여하는 관심 있는 대중을 위한 프로그램도 다양하게 구성하였다.

 

행사장 내 유튜브 스튜디오를 조성해 일반 참관객들이 개별 사용자 생성 콘텐츠인 손수제작물(UCC)을 제작하고 일상생활에서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는 ▲ K-Heritage Studio(케이-헤리티지 스튜디오)를 운영할 예정이며, ▲ 문화유산 인사이트 포럼에서는 문화재 전문가뿐 아니라 광고기획자 박웅현, 뇌과학자로 유명한 정재승 한국과학기술원 교수 등 인문학자들의 초청 강연도 펼쳐져 문화유산에 대한 국민 인식 저변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대중화 확대를 위해 새로운 시각에서 접근한 홍보 활동인 ▲ 문화재 쓰담 달리기 참여 잇기(플로깅 챌린지)를 새롭게 추진하여 대중 참여의 폭을 넓힐 계획이다. 방문객들에게 9일부터 11일까지 마스크, 손수건 등이 담긴 꾸러미인 ‘쓰담 달리기 꾸미기(플로깅 키트)’를 제공하는데, 꾸러미를 받은 방문객들이 약 한 달 동안 문화재 주변을 청소하고 이를 사회관계망서비스(인스타그램)을 통해 인증하면 32명을 추첨하여 경품을 지급할 계획이다.

* 플로깅(Plogging): 줍다(Plocka upp)와 조깅(jogging)의 합성어로 조깅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행동. 2016년 스웨덴에서 처음 시작

* 플로깅 홍보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p/CS_cVo0pRHQ/

 

그리고 10일과 11일 이틀 동안 사전신청자에 한해 경주지역 문화유산을 주제로 한 문화유산 관람행사도 펼쳐진다. ▲ ‘감성경주 인생샷 투어’는 전문 사진작가와 문화재해설사가 함께 무열왕릉, 월정교, 첨성대, 동궁과 월지 등 경주 지역 문화재 현장을 주간과 야간에 나누어 관람하며, ▲ ‘학예연구사와 함께 떠나는 경주 역사기행‘은 경주지역 학예연구사와 함께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가 진행 중인 쪽샘, 월성 발굴현장 등을 살펴볼 계획이다.

 

올해 행사는 작년에 이어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고 있어 온라인 전시관과 유튜브 생중계 등 온라인과 현장 행사를 병행할 예정이다. 온라인 전시관은 국제문화재산업전 행사 누리집에서 관람할 수 있으며 국제문화재산업전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실시간 시청할 수 있다.

* 국제문화재산업전 누리집: www.heritage-korea.com

* 국제문화재산업전 유튜브: www.youtube.com/channel/UC1V5nGTrV8aNa0qwjjA4brA

 

또한, 안전한 행사 개최를 위해 자체 방역 지침 작성ㆍ배포, 참관인원 제한, 출입자 통제, 행사장 동선 유도, 행사장 소독ㆍ환기 등 철저한 대책을 준비하고 있다.

 

행사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전시회 기간 중 현장 등록도 할 수 있지만, 사전에 박람회 누리집(http://www.heritage-korea.com)에 미리 등록하면 편리하게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박람회 사무국(경주화백컨벤션센터, ☎054-702-1062)으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재청은 정부혁신 중점 과제인 국제문화재산업전이 문화재 산업 분야의 창업과 제품 생산, 기술 개발과 투자 확대 등 문화재 관련 산업의 활발한 경제 활동의 계기가 되어 민간 일자리 확대로도 이어지기를 기대하고 있다. 앞으로도 문화재 산업 진흥과 선순환 문화재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다.

 

 

 

 

한성훈 기자 sol119@empas.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