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표 작가가 그린 제주도 풍경 작품들

2022.01.18 11:59:53

교보아트스페이스, <제주도를 그리다> 전시 열어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교보문고(대표 안병현)가 운영하는 전시공간 교보아트스페이스에서는 1월 18일부터 2월 28일까지 김남표 작가의 개인전 《제주도를 그리다》를 연다. <제주도를 그리다>는 ‘호랑이’ 그림으로 유명한 김남표 작가의 전시로, 작가가 최근 몇 년 동안 집중해 온 제주도 풍경 그림들을 선보인다.

 

 

경기도 작업실 안에서 10년 이상 그림을 그린 작가는 2019년 제주도로 터전을 옮긴 뒤, 작업실 밖으로 나와 이전과 전혀 다른 방식으로 제주도를 그리기 시작했다. 19세기 인상주의 화가들이 자연을 직접 마주한 인상을 화면에 담았던 것처럼, 김남표 작가는 바다 그림을 그리기 위해 바다로 나갔다. 풍경을 그리는 작업은 작가에게 새로운 시도였고, 기존의 작업 방식과 재료를 바꿔야만 그림을 완성할 수 있는 과정이었다.

 

새로운 방식의 작업을 선택한 작가는 손에 익숙한 것들을 버려가며 ‘제주도’ 그림을 완성했다. 전시에 선보이는 김남표 작가의 그림들은 ‘잘하는 것을 버리고 낯설지만 새로운 것’에 몰두하고 있는 결과물이라 할 수 있다.

 

 

 

 

 

관객들에게 이번 <제주도를 그리다> 전시는, 풍경 그림을 통해 코로나 팬데믹으로 숨막히는 삶을 벗어나 어딘가로 떠나고 싶은 마음을 위로받는 시간이자, 익숙한 것을 버린 뒤 새롭게 도달하고 싶은 ‘꿈’을 떠올려 보는 자리가 될 것이다.

 

전시 기간중에는 전시에 대한 관객들의 평을 수집하는 온라인 잔치도 진행될 예정이다. 전시는 2월 28일까지.

■ 자료문의 교보문고 브랜드관리팀 02-2076-0533

 

 

이한영 기자 sol119@empas.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