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이겨내고 3년 만에 화려한 연등회 열려

2022.05.07 10:53:04

연등회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오른 이후 이뤄진 첫 대규모 행사

 

 

 

 

 

 

 

 

 

 

 

 

 

 

 

 

 

[우리문화신문=최우성 기자] 부처님오신날(5월 8일)을 1주일 앞두고 지난 4월 30일(토), 도심에서는 형형색색의 대규모 연등행렬이 어둠을 밝혔다. 올해 연등회의 주제는 '다시 희망이 꽃피는 일상으로의 복귀'로 특히 지난 2020년 12월 연등회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오른 이후 이뤄진 첫 대규모 행사여서 더욱 뜻깊었다. 

 

그동안 코로나19로 대규모 행사를 치룰 수 없다가 이번에 3년 만에 재개된 연등행사는 저녁 7시에 흥인지문을 출발해 종로 일대와 조계사에 이르는 2.9km 구간에서 진행되었다. 연등행렬에는 부처님 형상과 코끼리, 사자, 사천왕 등을 비롯한 형형색색의 연등이 앞장서고 그 뒤를 장엄등과 개인등을 든 스님과 불자들이 따랐다.

 

이번 연등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전면 해제되어 수많은 시민들이 참석하였으며 그동안 일상생활의 제약을 받았던 시민들은 화려한 연등행렬을 바라보며 부처님오신날의 의미를 되새겼다.

 

한편, 불기 2566년 부처님오신날을 앞두고 연등행렬, 전통등전시회, 연등법회, 회향한마당, 전통문화마당·공연마당, 연등놀이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졌다. 아울러 청계천 전통등전시회(4월26일~5월10일), 조계사 앞 등간 및 인사동 행렬등 전시(4월21일~5월11일), 종로 및 우정국로 등의 거리(4월18일~5월11일), 봉은사 전통등전시회(4월24일~5월11일) 등도 마련되어있다.

 

 

최우성 기자 cws0108@naver.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