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무용계 대모 고 육완순에 바치는 몸 편지

2022.07.03 12:04:28

아르코예술극장, <육완순, 그녀에게>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오는 7월 21일 밤 8시 서울 대학로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에서는 한국 현대무용계의 대모 –고 육완순 추모 1주년 <육완순, 그녀에게> 공연이 열린다.

 

 

<육완순, 그녀에게>는 고 육완순의 연대별 안무작들을 감각적으로 배치하여 하나의 공연물로 완성한 작품이다. 특히, 오늘의 무용가들에 의해 재조합되고 재해석된 이번 공연은, 고인이 된 육완순 그녀에게 바치는 몸의 편지이자 기록이다. 단순히 육완순의 업적을 돌아보는 것에서 나아가 60년대 이전부터 고 육완순이 전해온 모던에서 컨템포러리(혁신적인 현대무용)까지 춤의 정신 및 창작력을 선보이고, 한국 현대무용의 발전상을 돌아보는 계기로 삼고자 한다.

 

입장료는 균일 3만 원이며, 공연에 관한 문의는 전화(02-325-5702)로 하면 된다.

 

 

이한영 기자 sol119@empas.com
Copyright @2013 우리문화신문 Corp.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2. 그린오피스텔 306호 | 대표전화 : 02-733-5027 | 팩스 : 02-733-5028 발행·편집인 : 김영조 | 언론사 등록번호 : 서울 아03923 등록일자 : 2015년 | 사업자등록번호 : 163-10-00275 Copyright © 2013 우리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ine9969@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