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5 (수)

  • 흐림동두천 17.7℃
  • 흐림강릉 17.6℃
  • 흐림서울 18.9℃
  • 대전 19.1℃
  • 대구 17.5℃
  • 흐림울산 18.2℃
  • 광주 18.9℃
  • 흐림부산 18.6℃
  • 맑음고창 19.3℃
  • 흐림제주 20.4℃
  • 흐림강화 17.8℃
  • 흐림보은 17.9℃
  • 구름조금금산 18.3℃
  • 구름많음강진군 19.3℃
  • 흐림경주시 17.7℃
  • 구름많음거제 18.7℃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굿거리

전체기사 보기


2020 상반기, ‘독주’ 신진서 시대 활짝

신진서 9단이 다승ㆍ승률ㆍ연승ㆍ상금ㆍ랭킹ㆍ대국수 등 모든 부문에서 1위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2020년 상반기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세계대회는 물론 국내대회 또한 많은 영향을 받았다. 각종 대회의 연기 및 취소로 2020년 상반기는 예년에 비해 적은 대국수를 기록했다. 총 대국수는 1115건으로 지난해 상반기 3359건의 33%에 그쳤다. 그 가운데서도 ‘21세기 젊은이’ 신진서가 2020년 상반기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2020년 상반기에는 신진서 9단이 다승ㆍ승률ㆍ연승ㆍ상금ㆍ랭킹ㆍ대국수 등 모든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며 ‘신진서 시대’ 서막을 알렸다. 39대국으로 377명의 프로기사 가운데 가장 많은 대국을 소화한 신진서 9단은 35승 4패로 다승왕을 차지했다. 뒤를 이어 신민준 9단이 27승 8패로 2위에 올랐으며, 변상일 9단과 박건호 4단이 각각 19승 10패와 19승 5패로 공동 3위에 자리했다. 승률 부문에서도 89.74%의 승률을 기록한 신진서 9단이 1위에 올랐다. 연간 최고 승률은 1988년 이창호 9단이 기록한 88.24%로 신진서 9단이 하반기에도 상반기와 같은 활약을 한다면 연간 최고 승률도 노려볼 수 있게 됐다. 신진서 9단은 작년 상반기에 이어 올해 상반기에도 최다 연승을 기록했다. 지난해 12월

박정채 한국기원 이사, 국제바둑연맹 회장 취임

IGF 사무총장은 양재호 한국기원 사무총장 세계 바둑계를 대표하는 유일한 스포츠 단체로 현재 77개 국가협회 등록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재단법인 한국기원 박정채 이사가 국제바둑연맹(The International Go Federation, 약칭 IGF) 회장에 취임했다. 29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에서 열린 취임식에는 임채정 한국기원 총재와 주철현 의원(더불어민주당), 박정채 신임 회장, 양재호 한국기원 사무총장, 양상국ㆍ이창호 한국기원 이사 등 100여 명의 내빈들이 참석해 박정채 회장의 취임을 축하했다. 취임식은 축하공연과 축사, 위촉패 증정식, 축전 낭독, 여수 거북선팀 꽃다발 증정, 취임사, 기념촬영 순으로 1시간여 동안 진행됐다. 박정채 회장의 임기는 7월 1일부터 2022년 6월 30일까지 2년 동안이다. 한국인 IGF 회장 취임은 2014년 홍석현 중앙홀딩스 회장(2014년∼2016년 IGF 회장 역임)에 이어 두 번째다. IGF 사무총장은 양재호 한국기원 사무총장이 맡고, 강나연 박사와 박지연 5단이 각각 전반기와 후반기 사무국장을 맡을 예정이다. 박정채 국제바둑연맹 신임 회장은 취임사에서 “좋은 곳에서 좋은 자리를 만들어주신 임채정 한국기원 총재님 이하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라면서 “코로나 정국이어서 열심히 해 보려고 해도 할 수 있는 게 별로 없

신진서 9단, 박정환 누르고 쏘팔코사놀 첫 우승!

결승5번기에서 신진서 9단이 박정환 9단에게 3연승 거둬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순위 1ㆍ2위 사이 맞대결로 화제를 모은 쏘팔코사놀 최고기사 결정전에서 신진서 9단이 박정환 9단을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23일 판교 K바둑 스튜디오에서 열린 쏘팔 코사놀 최고기사 결정전 결승5번기 3국에서 신진서 9단이 박정환 9단에게 211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뒀다. 신진서 9단은 앞서 15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 1국에서 177수 만에 흑 불계승하며 선취점을 얻었다. 22일 2국에서 164수 만에 백 불계승한 신진서 9단은 3국마저 승리를 가져가며 종합전적 3-0으로 대회 첫 우승컵의 주인공이 됐다. 이번 대회 결승에서 3연승을 거둔 신진서 9단은 박정환 9단과의 상대전적을 9승 16패로 좁혔다. 신진서 9단은 올해 2월 열린 LG배에서도 박정환 9단을 2-0으로 누르고 생애 첫 중요 세계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어 6월 12일 막을 내린 GS칼텍스배에서 김지석 9단에게 3-0으로 승리하며 대회 3연패를 달성하는 등 올해만 세 개의 우승배를 들어올렸다. 특히 올해 세 개 대회 결승에 오른 신진서 9단은 결승에서 단 1패도 허용하지 않으며 모두 완봉승으로 우승해 순위 1위다운 면모를 보였다. 신진서 9단은 우승 직후 인터

한국기원 바둑TV, 인공지능과 사람 간 접바둑 대결!

국산 AI ‘바두기’와 아마추어는 4점, 프로는 3점 접바둑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사람과 인공지능의 차이가 얼마쯤일까? 국산 바둑AI의 기력은 얼마나 더 발전했을까? 이런 궁금증을 풀기 위해 바둑TV가 흥미로운 대결을 선보인다. 오는 22일의 첫 방송을 앞둔 ‘AI 실험실’이 그 주인공. ‘AI 실험실’은 인간과 인공지능의 격차를 가늠해 보고, 국산 바둑AI 수준을 확인해보기 위해 프로기사와 아마추어가 각각 인공지능 바둑 프로그램과 접바둑 대국을 벌이는 프로그램이다. 현재 사람으로부터 바둑을 배운 인공지능은 이미 사람의 실력을 뛰어넘어 무서운 속도로 그 격차를 넓혀나가고 있다. 전 세계 바둑계는 그런 AI를 각국 바둑 산업에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글로벌 바둑AI의 기술력이 향상되고, 인공지능 바둑 프로그램이 상용화되는 시대 속에서 과연 토종 바둑AI 기술력은 어디까지 올라왔을까? ‘AI 실험실’은 인간과 인공지능 간 승부 그 이상을 넘어 국산 AI 기술의 현주소를 평가하는 가늠자가 될 것이다. 한국을 대표하는 국산 AI ‘바두기’의 출연 이번 ‘AI 실험실’에 출연하는 AI ‘바두기(BaduGi)’는 고등과학원 이주영 교수가 개발한 국산 AI 프로그램이다. ‘바두기’는 2018년 7월 텐센트 AI 바둑 세

신한카드,재능 있는 인디뮤지션을 발굴, 지원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 페스티벌 섭외, 뮤직비디오 및 앨범 제작 등

[우리문화신문=이나미 기자] 신한카드가 인디뮤지션 발굴, 육성 프로그램인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지난 15일 밝혔다.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는 재능 있는 인디뮤지션을 발굴해 페스티벌 섭외, 뮤직비디오 및 앨범 제작 등 다양한 방법으로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신한카드가 2015년부터 6년째 해마다 진행하고 있다. 이번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오프라인 오디션 방식이 제한됨에 따라 언택트 트렌드에 발맞춰 온라인 라이브 공연 형태로 개편했다. 매월 인디뮤지션을 발굴해 라이브 공연 영상을 제작하고 이를 신한카드 유튜브 계정에서 소개하는 ‘유튜브 라이브 큐레이션 시리즈’로 운영하는 것이다. 또한 라이브 공연 영상은 서울 중구 을지로 일대에서 촬영할 예정이다. 신한카드는 도시재생과 지역사회 공생을 위한 ‘을지로 3가 프로젝트’를 2019년부터 진행해오고 있으며 이러한 취지에 맞춰 지역 기반 문화 콘텐츠를 개발해 을지로를 새로운 인디 공연의 중심지로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이번 프로그램의 개편을 맞아 인디뮤지션들의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뮤지션 ‘가호’와 협업한 라이브 영상을 15일 오후 신한카드 유튜브 채널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가호’는 최근

신진서, GS칼텍스배 사상 첫 3연패 달성

결승5번기 3국에서 김지석 9단에게 166수 만에 백 불계승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순위 1위 신진서 9단이 GS칼텍스배 사상 처음으로 3연패 달성에 성공했다. 12일 한국기원 바둑TV스튜디오에서 열린 제25기 GS칼텍스배 프로기전 결승5번기 3국에서 신진서 9단이 166수 만에 백 불계승하며 종합전적 3-0으로 완벽한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대회에서도 3-0으로 우승한 신진서 9단은 2018년 23기 결승5국부터 이날 승리까지 GS칼텍스배 13연승을 기록 중이다. 결승5번기는 신진서 9단과 김지석 9단의 설욕전으로 열렸다. 신진서 9단은 10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 결승 1국에서 297수까지 가는 접전 끝에 백 반집승으로 선취점을 얻었고, 이어 11일에 열린 2국에서도 171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뒀다. 대국 뒤 대담에서 신진서 9단은 “우승할 수 있는 무대를 만들어준 GS칼텍스에 감사드린다. 매년 우승까지 오기 힘들었지만, GS칼텍스배에서 유독 컨디션이 많이 따라줘 3년 연속 우승할 수 있었다”라는 소감을 남겼다. 이어 “항상 많은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신 팬들에게 감사드리며 아직 기대만큼 잘하지 못했지만 이제부터 더 큰 노력으로 재밌는 바둑을 보여드리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제25기 GS칼텍스배 프로기전은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