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구름조금동두천 21.0℃
  • 맑음강릉 22.5℃
  • 맑음서울 21.8℃
  • 박무대전 21.3℃
  • 구름조금대구 24.1℃
  • 맑음울산 21.6℃
  • 구름많음광주 21.8℃
  • 박무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0.3℃
  • 박무제주 21.4℃
  • 맑음강화 19.2℃
  • 구름많음보은 18.8℃
  • 흐림금산 22.0℃
  • 구름많음강진군 20.9℃
  • 맑음경주시 21.7℃
  • 구름많음거제 22.4℃
기상청 제공
닫기

먹거리

명품 멜론, ‘백자’ㆍ‘노을’ 싱가포르 시장 진출

현지 멜론보다 20% 비싸게 판매…고당도, 고품질로 승부

[우리문화신문=성제훈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경남 함안군 지역전략작목으로 육성 중인 멜론 ‘백자’ㆍ‘노을’을 19일 싱가포르에 시범수출하고 현지 수입상(바이어)와 소비자를 대상으로 시장성 평가를 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범수출은 신선멜론 수출 활성화와 기술적 대응방안 마련을 위해 마련됐으며, 수출 물량은 ‘백자’(당도 15브릭스 안팎, 껍질이 얇으며, 상온에서 10일 정도 유통 가능한 무네트 멜론)와 ‘노을’(당도 17∼18브릭스, 과육이 단단, 껍질이 얇아 먹는 부위가 많고 특유의 상큼한 향이 나는 네트 멜론) 멜론 560kg(각 280kg)이다.

 

 

‘백자’와 ‘노을’ 멜론은 무가온(인위적으로 온도를 높이거나 낮추지 않는 것) 재배로 생산되는 멜론 가운데 전국에서 가장 빨리 출하되며, 경남 함안군에서 상품 등록했다.

농촌진흥청은 비파괴선별기를 통해 당도 15브릭스(Brix) 이상과 싱가포르 소비자가 선호하는 과당 1.2kg의 크기인 프리미엄급 멜론을 골라 선적했다. 수출 길에 오른 멜론은 싱가포르 유명매장(Cold Storage 등)에서 판매하는 멜론보다 20% 이상 높은 값인 개당 8달러(9,800원)에 판매할 계획이다.

 

 

 

한편, 농촌진흥청에서는 중장기 수출유망품목 육성계획에 따라 2018년부터 2022년까지 매년 6개 품목, 모두 30개 품목을 선정하여 수출유망품목으로 육성하고 있다.

‘백자’ㆍ‘노을’ 멜론은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아 2020년 수출유망품목으로 선정됐다. 경남 함안군은 ‘백자’ㆍ‘노을’ 멜론을 지역특화품목으로 육성하기 위해 집중적으로 재배기술을 지도하고 있다.

* ‘20년 수출유망품목(6) : 멜론(백자ㆍ노을) 사과(아리수), 배(그린시스), 프리지아, 양잠산물, 특수쌀(향미)

 

농촌진흥청 조성주 수출농업지원과장은 “이번 시범수출을 통해 한국 멜론의 인지도와 선호도, 품질 및 경쟁력 등 현지 시장성을 평가해 분석할 계획이다.”라며, “이를 바탕으로 연중수출 시스템 구축과 시범사업을 통한 프리미엄 농산물 수출시장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