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03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사진 나들이

국회의사당에 물든 노란 은행나무

[신한국문화신문=전수희 기자]








도심에서도 서서히 물들어 가는 단풍을 쉽사리 볼 수 있다. 여의도 국회의사당도 그 가운데 한 곳이다. 의사당 앞에는 소나무가 심어져 있지만 나머지 후문에서 들어 가는 길목 등에는 노란 은행나무가 줄지어있다.


아직 완전히 물들지 않은 상태지만 샛노랗게 물들고 나면 마치 노란등불을 밝힌 듯 국회의사당이 훤해질 듯하다. 노랗게 물들어 가는 은행나무 아래로 어디선가 한 무리의 학생들이 의사당 견학을 왔는지 줄지어 걸어가고 있다.


그 모습이 노란 은행잎과 아름다운 조화를 이룬다. 과연 학생들은 의회민주주의의 전당을 전당 닾게 보고 갈는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