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3 (일)

  • 맑음동두천 17.6℃
  • 구름많음강릉 17.0℃
  • 맑음서울 19.1℃
  • 구름많음대전 17.7℃
  • 구름많음대구 22.5℃
  • 구름많음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19.2℃
  • 구름많음부산 22.0℃
  • 구름많음고창 17.1℃
  • 구름조금제주 24.1℃
  • 맑음강화 19.0℃
  • 구름많음보은 14.8℃
  • 구름많음금산 15.7℃
  • 구름많음강진군 19.7℃
  • 구름조금경주시 18.9℃
  • 구름많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롯데백화점 “추석맞이” ‘한가위맞이“로 해야

[우리말 쓴소리단소리]

[우리문화신문=김영조 기자]  벌써 우리 겨레 가장 큰 명절 한가위가 다가옵니다. 그런데 그 명절은 백화점에서 먼저 시작하네요. 롯데백화점은 “추석맞이”란 광고판을 밖에 내걸었습니다.

 

 

 

그런데 “추석”이 아니라 “한가위”라고 쓰는 게 바람직함을 롯데백화점은 모르고 있습니다. 추석이라는 말은 5세기 송나라 학자 배인의 《사기집해(史記集解)》에 나온 “추석월(秋夕月)”이란 말에서 유래합니다. 여기서 “추석월”의 뜻은 천자가 가을 저녁에 달에게 제사를 드린다는 뜻이었으니 우리의 명절과 잘 맞지 않는 말입니다. 더구나 중국 사람들조차 '중추절'이란이 말을 쓰지 '추석'은 거의 쓰지 않는다고 하지요.

 

 

그에 견주면 “한가위”는 뜻과 유래가 분명한 우리 토박이말입니다. “한가위”는 ‘크다’는 뜻의 '한'과 '가운데'라는 뜻의 '가위'라는 말이 합쳐진 것으로 8월 한가운데에 있는 큰 날이라는 뜻이입니. 또 '가위'라는 말은 신라에서 유래한 것인데 다음과 같은 《삼국사기》의 기록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신라 유리왕 9년에 나라 안 부녀자들을 두 편으로 갈라 음력 7월 열엿새 날부터 8월 보름까지 길쌈을 짜게 하였다. 그리곤 짠 베로 승부를 가름하고, 진편에서 술과 음식을 차리고 이 날 달 밝은 밤에 길쌈을 한 부녀자들이 밤새도록 ‘강강술래’와 ‘회소곡’을 부르며, 춤을 추고 흥겹게 놀았다. 이것을 그 때 말로 ‘가배→가위라고 하였다.”

 

이 기록에서 한가위를 가위, 가윗날, 가배절, 가붓날이라고도 했는데 다 여기서 유래한 말이지요. 따라서 말의 유래가 우리 것이 아닌 데다 우리와는 맞지 않는 추석(秋夕)이라는 말보다는 신라에서부터 오랫동안 쓰인 우리 겨레의 토박이말 “한가위”를 써야 할 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