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금)

  • 흐림동두천 4.8℃
  • 흐림강릉 8.8℃
  • 서울 5.7℃
  • 흐림대전 11.6℃
  • 맑음대구 8.3℃
  • 맑음울산 13.1℃
  • 맑음광주 9.8℃
  • 맑음부산 13.4℃
  • 맑음고창 13.6℃
  • 맑음제주 15.5℃
  • 흐림강화 6.5℃
  • 흐림보은 9.1℃
  • 구름많음금산 13.5℃
  • 맑음강진군 12.5℃
  • 맑음경주시 12.2℃
  • 맑음거제 12.5℃
기상청 제공
닫기

먹거리

맥주부터 아이스크림까지 ‘플럼코트의 상큼한 변신’

자두ㆍ살구 교잡한 플럼코트, 여름철 겨냥 이색 상품 출시

[우리문화신문=성제훈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자두와 살구를 교잡해 만든 ‘플럼코트’가 수제 맥주, 젤라토(아이스크림), 스무디(과일이나 과일 주스에 우유 또는 아이스크림을 넣어 만든 마실 것) 등 이색 상품으로 8월 1일 시장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플럼코트(plumcot)’는 자두의 ‘플럼(plum)’과 살구의 ‘애프리코트(apricot)’의 영문 글자를 따서 이름 지은 새로운 과일이다. 맛과 향이 우수해 6월 중순에서 하순까지 초여름 틈새시장에 보급해 왔으나, 재배 면적이 크게 늘면서 품질 관리, 가격 하락 등의 어려움이 발생하고 있다.

* 전체 재배면적: (2007) 10ha → (2012) 20ha → (2014) 70ha → (2018) 133ha

 

이에 농촌진흥청은 농가를 돕고 플럼코트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하기 위해 음식평론가(푸드 칼럼니스트), 민간업체 4곳과 힘을 합쳐 여름철을 겨냥한 이색 가공 제품을 개발했다.

 

 

 

제품 출시 전인 31일 서울 공덕동의 수제 맥주 양조장에서는 언론인과 SNS 유명인(인플루언서), 가공품 생산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식회가 열렸다. 이날 선보인 제품은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플럼코트 ‘하모니’와 ‘티파니’ 품종으로 만들었다. ‘하모니’는 플럼코트 1호 품종으로 빛깔이 노랗고 맛이 새콤달콤하며, ‘티파니’는 속이 붉고 신맛이 적으며 저장성이 좋다.

 

수제 맥주 양조장에서는 세계적으로도 인기가 많은 ‘사우어 에일(Sour Ale)’에 ‘하모니’ 품종을 추가해 플럼코트의 맛과 향을 듬뿍 담은 맥주를 내놨다. 또한, 제철 식재료를 창의적으로 활용하고 있는 젤라토 전문점에서 플럼코트 젤라토와 소르베(프랑스말로 셔벗-sorbet을 의미하는 말로 과즙에 물ㆍ크림ㆍ젤라틴 등을 넣고 얼린 빙수)를, 자체 브랜드 커피 전문점에서 플럼코트 스무디를, 유명 제과점에서 플럼코트 롤케이크 등을 선보였다.

 

 

 

이번 과제를 총괄 기획한 이해림 음식평론가는 “자두와 살구를 교배해 만든 플럼코트는 생식용뿐 아니라, 가공용으로도 매력적인 과일이다.”라며 “소비자에게 하나의 과일임에도 품종마다 다른 플럼코트의 이색적인 맛을 소개하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과수과 김명수 과장은 “다양한 플럼코트 가공품을 출시함으로써 상품성이 낮은 비상품 과일의 새로운 판로를 개척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 플럼코트의 기능성을 홍보해 소비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