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5 (수)

  • 흐림동두천 21.3℃
  • 흐림강릉 19.6℃
  • 구름많음서울 23.6℃
  • 대전 20.4℃
  • 흐림대구 18.9℃
  • 울산 19.4℃
  • 흐림광주 21.0℃
  • 부산 20.0℃
  • 흐림고창 21.3℃
  • 흐림제주 22.2℃
  • 구름많음강화 23.7℃
  • 흐림보은 20.2℃
  • 흐림금산 20.3℃
  • 흐림강진군 21.8℃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19.9℃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한글 그리고 우리말

들말마을배곳 알음알이 잔치 열려

우리나라 첫 토박이말 중심 마을학교 세우다

[우리문화신문=이창수 기자]  진주시(시장 조규일)와 진주교육지원청(교육장 허인수)이 함께하고 진주행복교육지구, 진주신진초등학교(교장 곽상윤), 진주와이엠시에이(이사장 윤현중), 한살림 진주지부(지부장 정혜진)가 돕고 사단법인 토박이말바라기(으뜸빛 강병환)가 꾸리는 들말마을배곳(평거지역 학교밖 마을학교) 알음알이 잔치(오리엔테이션)가 열렸다.

 

 

 

들여름달 스무여드렛날(5월 28일) 4시 한살림 진주지부 활동실에서 자리를 빛내주러 온 신진초등학교 곽상윤 교장과 김춘애 교감의 북돋움 말씀(격려사)을 비롯해서 마을배곳 갈침이(교사) 알려주기에 이어 코끼리코 놀이를 하면서 시나브로(모르는 사이에 조금씩) 서로를 알아가도록 하였다. 이어진 맞다 틀리다 놀이를 하면서 토박이말 놀배움 맛을 보여 주었으며 저마다 마음에 토박이말 씨앗을 심기를 바라는 뜻에서 옥수수 씨앗을 심으며 알음알이 잔치를 마무리하였다.

 

집으로 돌아가는 길 아이들 손에는 한가득 손씻이(선물)가 담긴 주머니가 쥐어졌다. 주머니 속에는 빛무리(코로나) 19를 이기는 데 도움을 줄 손가심물(손세정제) 뿌리개와 저마다 의 빛깔을 내길 바라는 뜻에서 만든 무지개떡, 토박이말 달력, 한살림에서 토박이말을 잘 살린 하늘바다새우 주전부리 한 봉지, 토박이말 붙임딱지까지 들어 있었다.

 

 

우리나라 최초의 토박이말 중심 마을학교인 들말마을배곳에서는 앞으로 토박이말을 바탕으로 여러 가지 수로 즐겁게 노는 ‘토박이말 놀ㆍ배ㆍ즐(놀자 배우자 즐기자)과 저마다 좋아하거나 하고 싶은 소리꽃(밴드), 멋글씨(캘리그래프), 재미그림(만화), 움직그림(동영상), 춤 솜씨를 갈고 닦는 ’토박이말 꾀ㆍ꿈ㆍ끼(내자 가꾸자 부리자)‘를 하면서 토박이말 사랑을 키워 갈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