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수)

  • 구름많음동두천 10.6℃
  • 구름조금강릉 16.8℃
  • 맑음서울 12.9℃
  • 흐림대전 13.5℃
  • 대구 13.6℃
  • 울산 14.7℃
  • 흐림광주 13.8℃
  • 부산 14.9℃
  • 흐림고창 13.4℃
  • 제주 16.8℃
  • 구름많음강화 13.0℃
  • 흐림보은 10.2℃
  • 흐림금산 11.5℃
  • 흐림강진군 13.8℃
  • 흐림경주시 14.2℃
  • 흐림거제 14.9℃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우리문화편지

익살스럽고 앙증맞은 북청사자놀음 사자춤

[얼레빗으로 빗는 하루 4448]

[우리문화신문=김영조 기자]  문화재청이 지정한 무형문화재 가운데는 북한 쪽에서 전승되던 것들도 있습니다. 그 가운데 함경남도 북청군에서 사자탈을 쓰고 놀던 민속놀이인 중요무형문화재 제15호 북청사자놀음도 있지요. 이 사자놀음을 농경사회에서는 정월대보름에 놀았지만, 요즘은 때와 상관없이 놉니다. 또 이 놀음은 집안과 마을의 잡귀를 몰아내고 풍년을 기원하는 지신밟기 계통의 놀이였습니다. 특히 이 사자놀음은 마을 사람들이 하나됨을 비손하면서, 춤과 노래로 흥과 신명을 돋우고 새로운 기분으로 활력을 되찾기 위한 민속놀이였지요.

 

 

사자놀음은 먼저 사람들이 모여 마당놀이를 하고 사당춤, 무동춤, 꼽추춤 따위로 한바탕 놀면 사자가 등장하여 사자춤을 춥니다. 사자가 한참을 놀다가 기진하여 쓰러지면 처음에는 스님을 불러 반야심경을 외우지만 사자가 움직이지 않습니다. 그러면 의원을 불러 침을 놓는데 이에 사자가 기운 차리고 일어나서 굿거리장단에 맞춰 춤을 추면 모두가 함께 춤을 추며, 사자를 놀리기도 합니다.

 

놀이에는 사자, 양반, 꺾쇠, 꼽추, 사령, 무동, 사당, 중, 의원, 거사들이 나옵니다. 또 이 북청사자놀음에는 퉁소, 북, 징, 장구가 쓰이는데, 특히 다른 지역과 달리 퉁소가 많이 쓰입니다. 아이를 사자에게 태우면 수명이 길어진다고 하여 사자에 태우기도 하지요. 현재 전해지는 민속 탈춤 가운데서 사자춤이 들어 있는 것은 봉산탈춤ㆍ강령탈춤ㆍ은율탈춤ㆍ통영오광대ㆍ수영야류 같은 것들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