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2 (월)

  • -동두천 -6.5℃
  • -강릉 -3.7℃
  • 구름조금서울 -6.7℃
  • 구름많음대전 -4.9℃
  • 맑음대구 -4.3℃
  • 맑음울산 -2.6℃
  • 광주 -4.2℃
  • 맑음부산 -1.3℃
  • -고창 -4.2℃
  • 구름많음제주 2.2℃
  • -강화 -6.2℃
  • -보은 -6.7℃
  • -금산 -6.1℃
  • -강진군 -1.5℃
  • -경주시 -3.1℃
  • -거제 -1.0℃
기상청 제공

잔치 그리고 행사

신기전・수노기 발사체험, 징비록 만들기 체험 해보기

국립진주박물관, 특별전 ‘정유재란 1597’과 함께하는 설맞이 문화행사

[신한국문화신문=이나미 기자]  국립진주박물관(관장 최영창, 이하 박물관)은 오는 2월 15일부터 18일까지 설 당일(2.16.)을 제외한 3일 동안 박물관 일대에서 ‘2018년 설맞이 문화행사’를 한다.


이번 행사는 「특별전 ‘정유재란 1597’과 함께하는 설맞이 문화행사」라는 주제로 진행되며 조선시대의 전쟁과 관련된 공연 및 체험 프로그램들이 다채롭게 준비되어 있다. 박물관 앞마당에서는 매일 낮 2시․ 4시에 기창, 월도 등 조선시대 전통무예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와 함께 조선시대 무사 의상체험, 거북선 사진마당, 신기전 발포체험, 수노기 발사체험 등을 즐길 수 있다.



또, 박물관 로비에서는 마패모양 핀버튼 만들기 체험이, 상설 체험실에서는 다섯 개의 침을 박아 책을 엮는 우리 전통의 오침안정법을 활용한 나만의 징비록 만들기 체험이 각각 열린다.


각종 체험 프로그램들은 행사기간 동안 매일 낮1시부터 저녁 6시까지 진행된다. 모든 체험은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행사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진주박물관 누리집(http://jinju.museum.go.kr)과 SNS를 참조하거나 기획운영과(☎ 055-740-0615)로 문의하면 된다. 2.16.(금) 설 당일은 휴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