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1 (수)

  • -동두천 25.1℃
  • -강릉 20.4℃
  • 흐림서울 27.2℃
  • 구름많음대전 28.9℃
  • 박무대구 30.4℃
  • 구름조금울산 31.1℃
  • 흐림광주 29.6℃
  • 구름많음부산 27.6℃
  • -고창 29.7℃
  • 구름많음제주 31.8℃
  • -강화 27.5℃
  • -보은 29.1℃
  • -금산 29.6℃
  • -강진군 28.5℃
  • -경주시 31.6℃
  • -거제 30.6℃
기상청 제공

눈에 띄는 공연과 전시

대구오페라하우스, 제작 시즌오페라 ‘투란도트’ 개막

7월 27일 19시 30분, 28일 17시 공연
“오페라와 함께 떠나는 특별한 바캉스, ‘오캉스’를 즐기세요”
“더욱 뜨거워질 이번 여름, 얼음공주 ‘투란도트’를 소환하다”

 

 

(신한국문화신문) ‘대프리카’라고 불릴 만큼 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대구의 7월에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차가운 얼음공주의 이미지를 살린 ‘투란도트’를 여름시즌 기획공연으로 준비했다.

고대 중국 베이징의 냉혹한 공주 투란도트와 그녀의 사랑을 얻기 위해 세 가지 수수께끼에 도전하는 칼라프 왕자의 이야기인 오페라 ‘투란도트’는 극적인 음악과 화려한 연출로 유명한 푸치니 최후의 역작이다. 중국 전통악기인 공을 사용한 동양적인 멜로디와 이국적인 분위기, 인기 아리아 ‘누구도 잠들지 말라 Nessun Dorma’ 등으로 유명하다.

특히 ‘투란도트’는 ‘토스카’, ‘나비부인’ 등 아름다운 멜로디와 생동감 넘치는 음악적 표현으로 유명한 작곡가 푸치니가 ‘지금까지의 내 오페라들은 잊어도 좋다’고 자신했을 만큼 열정적으로 매달렸던 작품이다. 대구오페라하우스의 무대에 오를 때마다 90% 이상의 객석점유율을 기록해 ‘한국인이 가장 사랑하는 오페라’라는 수식어가 무색하지 않다. 순수 공연 시간만 2시간이 넘고 출연진과 제작진이 300명에 가까운 대작이어서 자주 만날 수 없었던 오페라 ‘투란도트’를 관람하는 것은 매우 특별한 기회라고 할 수 있다.

대구오페라하우스 배선주 대표는 “지난해 여름, 공연 비수기라는 세간의 통념을 엎고 대성공을 기록한 바 있는 오페라 ‘투란도트’를 대구오페라하우스 고정 레퍼토리로 선보이게 되었다”며 “대구를 넘어 대한민국 대표 오페라 제작극장으로서의 역량을 보여줄 기회”라고 자신감을 밝혔다.

또한 배 대표는 “더위가 절정에 다다를 7월의 마지막 주말, 시원한 극장에서 매력적인 얼음공주를 만나는 것도 색다른 피서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열정 가득, 한층 젊어진 2018년 ‘투란도트’ 사단

이탈리아 유명 극장에서 ‘투란도트’는 물론 ‘라 보엠’, ‘나비부인’ 등 푸치니의 오페라를 다수 지휘해 온 젊은 이탈리아 지휘자 카를로 골드스타인, 일본의 인기 오페라 연출가 히로키 이하라가 이번 작품에서 각각 지휘와 연출을 맡는다. 일본 전역과 이탈리아 등지에서 다수의 오페라를 연출해온 히로키 이하라는 섬세한 작품 표현을 하는 연출가로 잘 알려져 있다.

주요 출연진으로는 투란도트역에 국내 최고로 손꼽히는 소프라노 이화영과 독일 프라이부르크 국립오페라극장 전속가수 출신 소프라노 김라희, 대구국제오페라축제 오페라 대상 성악가 상을 수상한 ‘영웅적 고음을 가진 이탈리아 전통의 스핀토 테너’ 이병삼과 이탈리아 중심으로 국제콩쿠르를 섭렵한 테너 노성훈이 칼라프로 출연해 음악적 기대감을 더욱 높인다.

여기에 세계적인 소프라노 몽세라 카바예가 차세대 유망주로 지목한 소프라노 조지영과 유럽의 유명 콩쿠르 우승을 휩쓴 소프라노 신은혜가 류 역할을, 독일 울름극장과 데사우 극장 솔리스트로 활약 중인 이동혁이 티무르 역할을 맡는다. 또한 핑, 퐁, 팡 역은 김만수, 임희성, 오영민, 김한모, 문성민, 김재일이 맡았다. 마지막으로 주목할 출연진은 알툼역의 테너 최덕술이다. 국내외 유명 극장에서 활동해 온 지역 대표 선배 성악가가 후배들을 위해 특별 출연하는 데 큰 의미가 있다.

● 대구의 명소와 함께하면 가격은 내려가고, 즐거움은 올라간다.

대구오페라하우스는 오페라 ‘투란도트’가 여름 휴가 기간에 공연된다는 점에 착안해 특별한 패키지 할인을 준비했다.

바로 신세계백화점에 위치한 ‘대구 얼라이브 아쿠아리움,’ 지역 최대의 워터파크인 ‘스파밸리’, 인기 놀이시설 ‘이월드’ 등 특히 여름 시즌에 시민들이 많이 찾는 문화시설과 입장권 상호 할인 혜택을 마련한 것이다.

스파밸리 워터파크 입장권 소지자, 혹은 얼라이브 아쿠아리움이나 이월드의 연간이용권 소지자들을 대상으로 혜택이 주어지며 자세한 내용은 대구오페라하우스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대구오페라하우스 ‘투란도트’의 입장권 가격은 최저 1만원에서 최고 10만원까지 다양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