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1 (화)

  • 흐림동두천 20.5℃
  • 흐림강릉 20.5℃
  • 서울 21.2℃
  • 대전 20.9℃
  • 흐림대구 25.5℃
  • 구름많음울산 25.6℃
  • 광주 20.2℃
  • 흐림부산 25.0℃
  • 흐림고창 20.2℃
  • 흐림제주 22.7℃
  • 흐림강화 21.5℃
  • 흐림보은 20.4℃
  • 흐림금산 20.6℃
  • 흐림강진군 20.8℃
  • 구름많음경주시 26.5℃
  • 흐림거제 23.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한글 그리고 우리말

[토박이말 살리기]1-65 두발걸이

토박이말바라기 이창수의 토박이말 살리기

[우리문화신문=이창수 기자]

 

[토박이말 살리기]1-65 두발걸이

 

 

 

 

 

 

오늘 알려 드릴 토박이말은 '두발걸이'입니다. 이 말을 표준국어대사전에서는 '양쪽에 모두 관계를 가지는 일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이라고 풀이를 하고 있지만 보기월은 없습니다. 고려대한국어대사전에서는 '한꺼번에 두 쪽과 모두 관계를 맺음'이라고 폴이를 하고 "그가 자기에게 두발걸이로 청혼을 했다는 것을 알았을 때, 그녀는 견딜 수 없는 모욕을 당한 것 같았다."를 보기로 들었습니다.

 

두 풀이를 견주어 볼 때 저는 앞의 풀이가 더 나은 풀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풀이에 나온 '관계를 맺다'는 '맺다'라는 말의 뜻 가운데 '관계나 인연 따위를 이루거나 만들다'는 뜻이 있기 때문에 '맺음'이라고 써도 되지 싶습니다. 그리고 우리가 나날살이에서 흔히 쓰는 '양다리'와 '양다리 걸친다'는 말을 갈음해 쓸 수 있는 말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다음과 같이 풀이를 다듬어 보았습니다.

 

두발걸이: 한목(한꺼번에) 두 쪽과 모두 맺음을 빗대어 이르는 말. 흔히 쓰는 '양다리' 또는 '양다리 걸치다'를 갈음해 쓸 수 있는 말.

 

그런 일이 없으면 좋겠지만 앞으로 '양다리'라는 말을 써야 할 때 '두발걸이'를 떠올려 써 보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겨루기(격투기)에서 두 발을 한목 앞으로 차는 '이단 앞차기'와 비슷한 것을 가리키는 말로도 쓴다는 것도 알아두시면 도움이 될 것입니다. 

 

오늘도 토박이말에 마음을 써 봐 주시고 좋아해 주시며 둘레 사람들에게 나눠 주시는 여러분 모두 고맙습니다. 

 

4354해 더위달 스무엿새 한날(2021년 7월 26일 월요일)바람 바람

 

#토박이말바라기 #이창수 #토박이말 #살리기 #두발걸이 #터박이말 #참우리말 #숫우리말 #순우리말 #고유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