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목)

  • 흐림동두천 7.2℃
  • 구름조금강릉 8.6℃
  • 구름많음서울 11.0℃
  • 구름조금대전 8.9℃
  • 구름많음대구 11.3℃
  • 맑음울산 12.6℃
  • 구름조금광주 10.0℃
  • 구름조금부산 14.2℃
  • 구름많음고창 7.2℃
  • 구름많음제주 15.0℃
  • 구름많음강화 11.5℃
  • 구름많음보은 3.8℃
  • 구름많음금산 4.8℃
  • 구름많음강진군 10.4℃
  • 구름많음경주시 9.0℃
  • 구름많음거제 11.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최근기사



우리문화편지

더보기
남쪽 끝섬 「신안 가거도 섬등반도」 명승 지정
[우리문화신문=김영조 기자] 지난 8월 27일 문화재청은 전라남도 신안군에 있는 「가거도 섬등반도」를 국가지정문화재 명승 제117호로 지정하였습니다. 섬 모두가 기암괴석으로 이루어진 ‘신안 가거도’는 나라땅 최서남단이라는 지리적인 상징성이 있지요. 수많은 철새가 봄철과 가을철에 서해를 건너 이동하면서 중간에 잠시 들르는 곳으로 이용하고 있으며, 넓게 펼쳐진 후박나무 군락과 다양한 종류의 희귀식물들이 자리 잡고 있습니다. 특히, 가거도 북서쪽에 있는 섬등반도는 섬 동쪽으로 뻗어 내린 반도형 지형으로서, 기암절벽으로 이루어진 암봉과 병풍처럼 펼쳐진 바닷가 낭떠러지가 볼만한 광경을 이루며, 특히, 해넘이 경관이 아름답다는 점이 높게 평가되지요. 가거도에 관한 기록은 《신증동국여지승람》 등 고문헌과 《여지도서》, 《해동지도》, 《제주삼현도》 등 고지도에서 찾아볼 수 있는데 조선 시대의 본래 섬 이름은 가가도(加佳島)이었는데, 다른 한자표기로 ‘가가도(加可島)’라는 기록도 보입니다. 「신안 가거도 섬등반도」의 명승 지정은 마지막 ‘끝섬’의 국가지정문화재 지정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더욱 크지요. 나라땅 최서남단의 가거도는 나라땅의 동쪽 끝인 독도(천연기념물 제336호),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잔치 그리고 행사


배달겨레 세시풍속

더보기

항일독립운동

더보기
「최재형 선생 순국 제100돌 추모식」 연다
[우리문화신문=이윤옥 기자] 국가보훈처(처장 박삼득)는 ‘항일독립운동가 최재형 선생 순국 제100돌 추모식’이 오는 30일(금) 아침 10시, 국립서울현충원(현충관)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사)독립운동가최재형기념사업회(이사장 문영숙, 이하 ‘기념사업회’) 주관으로 열리는 것으로, 당초 선생의 순국일인 4월 7일에서 코로나19로 추모식을 연기하여 진행하는 것이다. 기념식은 박삼득 국가보훈처장을 비롯해 최재형 선생의 4대손인 최 일리야씨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 약전 봉독, 추모사, 장학증서 수여, 최재형 노래 등의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최재형 선생은 일제강점기 러시아 연해주에 거주하는 한인들의 생계를 돕고 학교를 세웠으며, 러시아 정부가 지방정부 시장으로 추천할 만큼 한인사회의 대표적 지도자로 연해주 독립운동의 대부였다. 선생은 한인 동포들에게 한량없이 따뜻한 사랑을 베풀어 ‘페치카(러시아어로 ’난로‘)’로 불렸다. 이러한 까닭으로 러시아 우수리스크 최재형선생기념관 1층 입구에는 ‘페치카’가 놓여 있다. 이날 추모식에 이어 ‘최재형 상(賞)’ 시상식이 이어진다. 이번 시상은 올해 첫 번째로 진행하는 것으로, 지난해 3·1문화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