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흐림동두천 18.3℃
  • 흐림강릉 19.9℃
  • 흐림서울 20.8℃
  • 대전 20.5℃
  • 대구 18.6℃
  • 울산 20.0℃
  • 흐림광주 20.4℃
  • 부산 20.6℃
  • 흐림고창 20.1℃
  • 제주 22.9℃
  • 흐림강화 19.5℃
  • 흐림보은 19.4℃
  • 흐림금산 18.7℃
  • 구름많음강진군 22.7℃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20.4℃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잔치 그리고 행사

‘단테’ 서거 700주기 맞아 ‘단테’와 『신곡』강좌

서울도서관, 7월 28일부터 선착순 50명 모집

[우리문화신문=전수희 기자]  서울도서관은 ‘단테’ 서거 700주기를 기념하여 ‘단테’와『신곡』강좌를 8월 12일부터 9월 2일까지 매주 목요일 19시 30분에 비대면으로 운영한다. 이번 강좌는 ‘단테’ 연구의 권위자인 부산외국어대학교 박상진 교수가 진행한다. 그는 2020년에 한국 최초로 이탈리아의 저명한 문학상인 ‘플라이아노상(Flaiano Prizes)’을 받았다.

 

 박상진 교수는 영국 옥스퍼드대학교에서 문학이론으로 문학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단테 신곡 연구』(2011), 『사랑의 지성』(2016), 『단테가 읽어주는 ‘신곡’』(2019), 『단테』(2020)과 같은 ‘단테’와 관련한 책을 비롯하여 여러 책을 집필하였고, 『신곡』등 이탈리아 문학 작품도 번역하였다.

 

 

 강좌는 4차례에 걸쳐 중세를 대표하는 세계적인 작가인 ‘단테’와 그의 거작 『신곡』의 다양한 세계를 탐사하고, 작품 속에서 배경으로 나오는 곳을 여행하는 과정으로 구성하였다.  강좌 수강 신청은 7월 27일(수)부터 ‘서울도서관 누리집→ 신청·참여→ 강좌 신청’에서 할 수 있다. 서울시 시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선착순으로 50명을 모집한다. 강좌에 대한 문의 사항은 서울도서관(02-2133-0242)으로 연락하면 된다.

 

 이정수 서울도서관장은 ‘단테’가 순례한 지옥-연옥-천국의 여정은 복잡한 우리 사회와 삶 속에서도 맞닥뜨리게 되지만, ‘단테’는 그 모든  여정 뒤에 사랑이 버티고 있다는 것을 깨닫습니다. 작품을 읽어가면서 우리 사회를 지탱하는 소중한 가치를 발견하고 일상의 사랑들을 만들어 가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되기를 기대합니다” 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