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07 (일)

  • 구름많음동두천 19.6℃
  • 구름많음강릉 18.9℃
  • 구름많음서울 19.1℃
  • 구름조금대전 20.8℃
  • 맑음대구 19.1℃
  • 구름조금울산 18.2℃
  • 맑음광주 21.8℃
  • 맑음부산 21.5℃
  • 구름조금고창 21.5℃
  • 구름많음제주 20.2℃
  • 구름많음강화 18.8℃
  • 구름많음보은 19.2℃
  • 구름조금금산 19.8℃
  • 맑음강진군 20.7℃
  • 구름많음경주시 19.2℃
  • 구름많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문화 넓게 보기

퇴계선생과 서애선생의 좌우명은 무엇일까?

세계유산홍보지원사업 서원문화 마주하기’

[우리문화신문=전수희 기자] 한국국학진흥원(원장 정종섭)은 2021년 10월 16일부터 11월 14일까지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된 도산서원과 병산서원에서 서원 방문객 대상으로 특별한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한국국학진흥원은 안동시의 지원을 받아 서원에 배향된 인물에게 본받아야할 정신세계를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목판인출체험(도산서원 · 병산서원)과 활인심방(도산서원) 무료 체험의 장을 마련했다.

 

예로부터 우리 선조들은 좋은 문구를 집안 곳곳에 걸어두고 마음에 새겨두곤 했는데, 이번 목판인출체험에서는 퇴계선생의 좌우명 ‘사무사(思無邪), 무자기(毋自欺), 무불경(毋不敬), 신기독(愼其獨)’과 서애선생의 좌우명 ‘충효(忠孝), 극기복례(克己復禮), 수신(須身), 세심(洗心)’의 글귀를 인출할 예정이다. 특히 도산서원에서는 퇴계선생의 건강비법인 활인심방을 직접 따라 배우는 ‘활인심방체험’도 동시에 운영한다.

 

 

활인심방은 당시 퇴계선생이 70세로 장수하게 된 비법 중의 하나로 몸과 마음을 정화할 수 있는 건강운동법이다. 이를 위해 연세대학교 스포츠응용산업학과 원영신 교수의 지도로 이루어진 전문강사진이 참여한다.

 

이번 체험프로그램은 도산서원과 병산서원 방문객을 대상으로 서원 배향인물의 정신을 배우기 위한 것으로, 세계유산으로 등록된 한국의 서원을 전통과 현대문화가 접목하는 고품격 체험공간으로 활용할 목적으로 기획되었다. 현재 안동은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하회마을과 도산서원, 병산서원, 봉정사가 있고, 세계기록유산으로 한국국학진흥원 소장의 유교책판이 등재되어 있어 세계유산의 도시로 불려질 만큼 많은 유산이 자리하고 있는 곳이다.

 

 

한국국학진흥원 정종섭 원장은 “이번 체험을 통해 한국의 서원이 현재에 살아있는 공간으로 활용되어 전통과 현대문화가 접목하는 체험공간이 되고 나아가 현대인의 정신적 좌표를 제공할 수 있는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