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8 (토)

  • 맑음동두천 11.5℃
  • 맑음강릉 21.1℃
  • 구름많음서울 16.2℃
  • 구름조금대전 18.1℃
  • 구름조금대구 16.6℃
  • 구름조금울산 19.5℃
  • 박무광주 17.0℃
  • 구름조금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16.7℃
  • 구름많음제주 22.6℃
  • 구름많음강화 14.3℃
  • 맑음보은 11.2℃
  • 구름조금금산 11.5℃
  • 구름많음강진군 13.9℃
  • 맑음경주시 13.4℃
  • 구름많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코로나 이후의 교육을 말하다

김용, 곽덕주, 김민성, 이승은, 지식의 날개

[우리문화신문=전수희 기자]  코로나19는 우리 삶의 많은 부분을 바꿔놓았다. 교육 또한 예외가 아니었다. 코로나 상황이 심각해지면서 초등학교부터 대학까지 수업을 연기하거나 문을 닫는 사태까지 빚어졌고, 학습 손실에 대한 구제책으로 교육자들은 다양한 디지털 매체를 이용하여 교육의 공백을 채우려고 노력했다. 그러나 디지털 공간 속에서 만나는 학교는 어땠을까?

 

 

교육계에 종사하며 학생들을 지도해온 네 명의 저자는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교육의 본질과 가치에 대해 되짚어 보고 관계의 중요성, 교사의 역할 등을 고민하는 한편 대학교육의 현실과 변화의 기회, 교육행정을 주제로 이야기를 풀어간다. 코로나19 속 다양한 교육 현장의 생생한 사례들을 통해 우리가 마주한 교육 현실의 문제점과 배울 점을 찾고, 이러한 위기를 발판 삼아 변화된 미래교육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잃어버린 소중한 일상이 하루빨리 회복되어 교육의 본질을 찾아가는 여정에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기를 희망해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