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수)

  • 흐림동두천 2.2℃
  • 맑음강릉 11.4℃
  • 맑음서울 5.8℃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9.6℃
  • 맑음울산 10.2℃
  • 맑음광주 10.3℃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9.7℃
  • 맑음제주 13.8℃
  • 구름조금강화 6.3℃
  • 맑음보은 5.8℃
  • 맑음금산 6.5℃
  • 맑음강진군 11.8℃
  • 구름조금경주시 9.6℃
  • 맑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사진나들이

[향남일기] 농촌 들녘의 가을하늘과 바람

도회지에 사는 친구들과 이런 정경을 나누고 싶다

[우리문화신문=양인선 기자] 

 

 

 

 

 

 

 

 

 

 

비록 코로나 시기이지만 도시 외곽의 농촌에선 견딜만하다. 부지런히 몇 발짝만 발을 떼면 넓은 하늘을 올려다볼 수 있고 가을바람에 살랑이는 들꽃과 수확을 앞둔 풍성한 논밭을 마주할 수 있다.

 

키 큰 수수가 가을바람에 춤추는 듯 흔들리는 광경을 보니, 불현듯 도회지에 사는 친구들과 이런 정경을 나누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하얀 구름 흘러가는 가을하늘도 보여주고 싶다.

저 하늘 흘러가는 곳 내마음도 따라 흘러간다

 

전봇대 꼭대기에 서 있는 저 새도 아름다운 가을 하늘을 노래하는 걸까?

저수지 가장자리에 핀 노란 들국화와 억새도

가을의 정취를 더한다.

 

가을풀꽃과 들꽃도 보아달라고 손짓한다.

쑥부쟁이. 애기나팔꽃, 구절초, 사광이아재비(며느리밑씻개), 애기똥풀꽃 달개비꽃,. 살살이꽃 등등 이름도 재미나다.

 

그 밖에 이름을 알 수 없는 꽃도 많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