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흐림동두천 -6.2℃
  • 구름많음강릉 -0.6℃
  • 흐림서울 -3.6℃
  • 흐림대전 -3.1℃
  • 흐림대구 -1.6℃
  • 흐림울산 0.8℃
  • 흐림광주 -1.2℃
  • 흐림부산 3.3℃
  • 흐림고창 -3.0℃
  • 흐림제주 4.0℃
  • 흐림강화 -5.7℃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4.0℃
  • 흐림강진군 -0.9℃
  • 흐림경주시 -2.9℃
  • 구름많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정미연의 이육사 시화 34] 광인의 태양

[한국문화신문=마완근 기자] 

 

광인(狂人)의 태양

                                                                  이육사 


              
분명 라이풀 서(線)을 튕겨서 올라

          그냥 화화(火華)처럼 살아서 곱고
 

          오랜 나달 연초(煙硝)에 끄스른

          얼굴을 가리면 슬픈 공작선(孔雀扇)

 

          거칠은 해협(海峽)마다 흘긴 눈초리

          항상 요충지대(要衝地帶)를 노려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