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9 (일)

  • 맑음동두천 21.7℃
  • 구름조금강릉 23.4℃
  • 맑음서울 20.9℃
  • 맑음대전 23.2℃
  • 맑음대구 24.8℃
  • 맑음울산 23.5℃
  • 맑음광주 23.6℃
  • 맑음부산 20.5℃
  • 맑음고창 22.0℃
  • 황사제주 22.4℃
  • 맑음강화 19.7℃
  • 맑음보은 22.1℃
  • 맑음금산 22.7℃
  • 맑음강진군 24.7℃
  • 맑음경주시 23.8℃
  • 맑음거제 21.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사진나들이

[향남일기] 비 갠 뒤의 아침 하늘

[우리문화신문=양인선 기자]

 

 

 

 

 

 

 

 

“빛나는 하늘을 바라보고 있으려면

금세 나의 가슴도

바다같이 호수같이

열릴 것만 같네요”

                    - 나태주 시 ‘오월의 아침’

 

밤새 후두둑 빗소리 들리더니

먹구름을 딛고 올라 온 해님 모습이 아름답다.

비 갠 뒤의 아침 하늘

물로 가득 찬 논

올 한해 풍년을 기대해본다.

며칠 새 봄비에 밭작물이 한 뼘은 더 자란듯하다.

오월은 보리가 자라는 계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