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화)

  •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2.3℃
  • 박무서울 0.1℃
  • 연무대전 -2.1℃
  • 맑음대구 -0.4℃
  • 맑음울산 4.0℃
  • 구름조금광주 1.3℃
  • 맑음부산 6.9℃
  • 맑음고창 0.0℃
  • 흐림제주 8.5℃
  • 맑음강화 -2.5℃
  • 구름많음보은 -4.4℃
  • 구름많음금산 -4.6℃
  • 구름많음강진군 -1.2℃
  • 맑음경주시 -2.6℃
  • 구름조금거제 3.4℃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항일독립운동

함삼여 선생 등 76명, 독립유공자로 포상

제83회 순국선열의 날 맞아 건국훈장 애족장 15명, 건국포장 13명

[우리문화신문=이윤옥 기자]  국가보훈처(처장 박민식)는 제83회 순국선열의 날을 맞아 미주 한인사회를 규합하고 독립운동 지원을 주장한 함삼여 선생(건국훈장 애족장)과 혈서 깃발을 들고 홀로 독립만세를 외친 김정희 선생(건국훈장 애족장) 등 76명을 독립유공자로 포상한다고 밝혔다.

 

함삼여 선생은 1910년 7월 이후, 미국 하외이에서 대한인국민회 하와이지방총회 통상대의원 등으로 활동하며, 독립운동 자금을 모집하고 군사단체를 후원했으며, 김정희 선생은 1919년 4월, 경북 영천에서 자신의 손가락을 찔러 ‘대한독립만세’라고 쓴 혈서 깃발을 만들고 홀로 독립만세를 외치다 체포되어 징역 8월의 옥고를 치르는 등 조국독립을 위해 헌신했다.

 

이와 함께 미주 한인의 권익향상과 독립운동 지원활동을 한 백인숙 선생(건국포장), 일본 동경에서 조국 독립을 계획한 김흥구 선생(건국훈장 애족장), 광주학생운동에 참여했다가 퇴학당한 이옥 선생(대통령표창) 등도 독립유공자 포상이 전수된다.

 

이번에 포상되는 독립유공자는 건국훈장 애족장 15명, 건국포장 13명, 대통령표창 48명으로, 포상자 가운데 생존 애국지사는 없고, 여성은 11명이다. 건국훈장과 건국포장, 대통령표창은 제83회 순국선열의 날 중앙기념식장과 지방자치단체 기념식장에서 유족에게 전수된다. 이로써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후 처음 포상된 1949년부터 이번 순국선열의 날까지 모두 1만 7,664명이 독립유공자로 포상됐으며, 건국훈장 1만 1,684명, 건국포장 1,508명, 대통령표창 4,472명이며, 이 가운데 여성은 607명에 이른다.

 

특히, 이번 포상에서는 국가보훈처의 자료 발굴 등의 노력으로, 미주지역 독립운동가 12명과 광주학생운동에 참여하여 활동한 독립운동가 5명이 포함됐다.

 

미주지역 독립유공자는 지난 8월 국가보훈처의 하와이 지역 “한인묘비 탁본 사업”에 따라 공적 및 행적이 확인된 백인숙 지사 등 12명(여성 3명 포함)이며, 광주학생운동 관련 독립유공자는 국가보훈처의 학적부 등의 자료 발굴을 통해 독립운동 활동이 확인된 이옥 선생 등 5명(여성 3명 포함)이다. 국가보훈처는 학생운동 참여 독립유공자 발굴을 위해 현재까지 학적부 모두 26만 9,667매를 수집하고, 이 가운데 독립운동에 참여한 것으로 판단되는 2,596명을 확인하였으며, 추가 자료를 발굴과 보완을 통해 한 분이라도 더 늦기 전에 포상할 계획이다.

 

박민식 국가보훈처장은 “제83회 순국선열의 날을 맞아 조국독립을 위해 희생ㆍ헌신한 분들께 독립유공자 포상을 할 수 있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라며 “나라를 위한 선열들의 고귀한 생애와 정신이 우리의 후손들에게도 온전히 계승될 수 있도록 알려 나가는 것은 물론, 앞으로도 독립유공자 포상 확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국가보훈처는 국사편찬위원회, 국가기록원, 독립기념관과 지방자치단체, 지방 문화원 등 유관기관과 독립운동 사료수집 협업 체계를 공고히 하고, 나라 안팎 소장 자료를 지속적으로 수집하여 독립유공자 발굴ㆍ포상의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등 보다 다양한 독립운동 사례를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제83회 순국선열의 날을 맞아 포상될 주요 인물의 독립운동 공적은 다음과 같다.

 

❖ 미주 한인사회를 규합하고 독립운동 지원을 주장한 함삼여 선생(애족장)

1910년 7월 이후 미국 하와이에서 대한인국민회 하와이지방총회 통상 대의원 등으로 활동하며, 독립운동 지원을 주장한 함삼여 선생에게 건국훈장 애족장이 추서된다.

 

 

 

선생은 이주 초창기인 1910년부터 미국 하와이 한인사회에서 활동하였으며, 대조선독립단의 하와이 지부 책임자와 동회의 기관지 「태평양시사」의 주필 등으로 활동하며, 독립운동 자금 모금에 큰 노력을 기울였다. 특히 선생이 활동한 대조선독립단은 미주와 원동에서 활동하는 단체와 연계하여 독립운동 자금을 모집하고 원동의 군사단체를 후원하였는데, 이를 통해 미주 한인사회의에 민족의식을 고취하고, 조국 독립을 촉구하였다.

 

❖ 미주 한인의 권익향상과 독립운동 지원활동을 한 백인숙 선생(여성, 건국포장)

1919년 미국 하와이에서 대한부인구제회 결성에 참여하고, 이후 대의장 등으로 활동한 백인숙 선생에게 건국포장이 추서된다.

 

 

 

대한부인구제회는 독립운동 후원과 재미한인사회의 건설 등을 목적으로 하와이에서 조직된 여성단체이다. 선생은 구제회의 설립부터 참여하여 하와이 지역 한인 여성 사회 지도급 인사로 독립운동 후원과 한인 권익향상을 위해 헌신하였다. 특히 선생은 국가보훈처의 자료 발굴 및 미주지역 “한인묘비 탁본 사업”에 따라 공적과 행적이 확인되어 포상 의결되었다. 이로써 대한부인구제회 관련 활동자로 포상된 분은 박정금, 안정송 선생 등 5분 말고도, 이번 계기로 백인숙 선생이 건국포장에 추서되었다.

 

❖ 혈서 깃발을 들고 홀로 독립만세를 외친 김정희 선생(여성, 애족장)

1919년 4월 경북 영천에서 ‘대한독립만세’라고 쓴 혈서 깃발을 만들어 홀로 독립만세를 외치다 체포되어 옥고를 치른 김정희 선생에게 건국훈장 애족장이 추서된다.

 

 

선생은 1919년 4월 고향인 경북 영천 군내의 만세시위를 목격한 뒤 자신의 손가락을 찔러 피를 내어 ‘대한독립만세’라고 쓴 깃발을 흔들며 홀로 대한독립만세를 외칠 정도로 당당한 독립의 기개를 보였다. 이에 따라 체포되어 징역 8월을 받고 옥고를 치렀으며, 이후 일본으로 건너가 여성의 민족적 단일운동 단체인 근우회 동경지부 선전부 위원 등으로 활동하며 여성으로서 오랜 기간 독립운동에 헌신했다. 홀로 대한독립만세를 외친 당당한 독립정신은 일제의 심장부인 도쿄에서도 이어 나가는 불굴의 여성상을 보여주고 있다.

 

❖ 광주학생운동을 전국화시킨 도화선 이옥 선생(여성, 대통령표창)

전라도 광주에서 광주학생운동에 참여했다가 퇴학당한 이옥 선생에게 대통령표창이 추서된다.

 

 

선생은 광주공립여자고등보통학교(광주여고보) 1학년 재학 중 광주학생운동에 참여하였다. 일본 남학생이 나주역에서 광주여고보 여학생들을 희롱한 사건으로 촉발된 광주학생운동은 광주지역 학교들이 연합해 1929년 11월 3일부터 시작되었다. 광주여고보 학생들도 학내 비밀결사 독서회와 소년회의 지도아래 가두시위에 동참하였다. 이때 50여 명의 광주여고보 학생들이 퇴학(제적) 처분을 받았다. 광주에서 시작된 광주학생운동은 이후 전국 250개 학교 5만 4천여 명이 참가한 전국적 학생운동으로 발전했다. 선생이 다니던 광주여고보는 광주학생운동을 전국화하는데 도화선 역할을 하였다.

 

 

❖ 일본 동경에서 조국 독립을 계획한 김홍구 선생(애족장)

1941년 1월 일본 동경에서 조국 독립을 목적으로 한 ‘동경유학생비밀동지회’를 조직하여 독립방안을 선전하다 체포되어 옥고를 치른 김홍구 선생에게 건국훈장 애족장이 추서된다.

선생은 일본 동경에서 유학 중 조선인 유학생 동지들과 조국 독립을 목적으로 비밀결사 ‘동경유학생 비밀동지회’를 조직하여, 이를 실현하기 위한 학술 연구ㆍ토론을 진행하였고, 동지를 규합하여 동경 시내에서 일제의 만행을 폭로하고 주요 기관을 폭파하고자 계획하였다. 비록 선생과 동지들의 활동 계획은 일제에 의해 발각되어 좌절되었지만, 전시체제기 일본 제국의 중심부인 수도 동경에서 조국 독립을 선전ㆍ실행하고자 한 것으로 크게 주목된다.

 

 

     정부포상자 명단(76명)

 

건국훈장 애족장 (15명)

고학조 高學祚 (3.1 운동) 김동완 金東完 (일본방면) 김두성 金斗星 (3.1 운동)

김말불 金末不 (3.1 운동) 김원섭 金元涉 (3.1 운동) 김정희 金正希 (3.1 운동)

김홍구 金鴻九 (일본방면) 김흥기 金興起 (국내항일) 양 홍 梁 鴻 (미주방면)

윤석태 尹錫泰 (만주방면) 윤 혁 尹 赫 (미주방면) 장세운 張世雲 (미주방면)

정연수 鄭延壽 (3.1 운동) 최지영 崔枝英 (중국방면) 함삼여 咸三汝 (미주방면)

 

건국포장 (13명)

고봉수 高鳳樹 (3.1 운동) 권승근 權承根 (미주방면) 김권봉 金權奉 (국내항일)

김예식 金禮植 (3.1 운동) 박신양 朴新陽 (국내항일) 백인숙 白仁淑 (미주방면)

오창익 吳昌益 (미주방면) 이민구 李民求 (국내항일) 이종헌 李鍾憲 (3.1 운동)

전봉업 全鳳業 (국내항일) 정순악 鄭舜岳 (국내항일) 정해면 鄭海冕 (임시정부)

한성준 韓成俊 (미주방면)

 

대통령표창 (48명)

곽복녀 郭福女 (학생운동) 김경열 金京烈 (국내항일) 김두필 金斗珌 (3.1 운동)

김명수 金明洙 (학생운동) 김소남 金小南 (학생운동) 김수봉 金守奉 (국내항일)

김영도 金永道 (미주방면) 김옥인 金玉仁 (3.1 운동) 김재한 金在漢 (학생운동)

김태호 金太鎬 (3.1 운동) 김필부리 金必夫里 (국내항일) 명옥진 明玉鎭 (3.1 운동)

박대묵 朴大黙 (국내항일) 박석오 朴碩五 (3.1 운동) 박승렬 朴勝烈 (국내항일)

박승하 朴勝夏 (국내항일) 박종문 朴鍾文 (학생운동) 박채순 朴采順 (국내항일)

박판용 朴判用 (국내항일) 서동균 徐東均 (3.1 운동) 신성집 申性執 (3.1 운동)

안학순 安學淳 (3.1 운동) 오종필 吳鍾珌 (학생운동) 유복만 柳福萬 (3.1 운동)

유인석 劉寅奭 (학생운동) 이계열 李啓烈 (국내항일) 이묘옥 李妙玉 (미주방면)

이시분 李時分 (3.1 운동) 이 옥 李 玉 (학생운동) 이요순 李要順 (학생운동)

이추수 李秋收 (학생운동) 이택춘 李澤春 (국내항일) 장길동 張吉同 (국내항일)

장윤익 張允益 (미주방면) 장재련 莊在連 (3.1 운동) 정국휴 鄭國休 (국내항일)

정대동 鄭大同 (국내항일) 정봉근 鄭奉根 (국내항일) 정석근 鄭碩根 (국내항일)

정시환 鄭時煥 (국내항일) 정일휴 鄭日休 (국내항일) 정휴익 鄭休益 (국내항일)

조병렬 曺秉烈 (국내항일) 조영호 趙英鎬 (3.1 운동) 최완철 崔完喆 (3.1 운동)

최한봉 崔漢鳳 (3.1 운동) 최환용 崔煥龍 (국내항일) 편영대 片永大 (미주방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