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구름많음동두천 3.5℃
  • 구름조금강릉 4.2℃
  • 흐림서울 3.1℃
  • 구름조금대전 3.4℃
  • 맑음대구 6.7℃
  • 맑음울산 5.8℃
  • 구름많음광주 5.9℃
  • 맑음부산 6.0℃
  • 구름조금고창 4.6℃
  • 구름많음제주 7.5℃
  • 구름많음강화 3.9℃
  • 구름조금보은 3.1℃
  • 맑음금산 3.8℃
  • 구름조금강진군 6.2℃
  • 맑음경주시 6.3℃
  • 맑음거제 4.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문화 넓게 보기

국립극장, 국립국악관현악단 예술감독에 채치성

국악 작곡가, 지휘자와 기획자 등 풍부한 경험 바탕으로
국립국악관현악단이 더욱 발전하는 계기 되길 기대

[우리문화신문=정석현 기자]  국립중앙극장(극장장 박인건, 이하 국립극장)은 11월 21일(화), 전속단체 국립국악관현악단을 이끌어갈 새로운 예술감독 겸 단장에 채치성(1953년생)을 임명한다고 밝혔다. 신임 예술감독 겸 단장의 임기는 2023년 11월 21일(화)부터 2026년 11월 20일(금)까지 3년이다.

 

 

채치성 국립국악관현악단 예술감독 겸 단장은 국악방송 사장, KBS국악관현악단 부지휘자, 한국방송공사(KBS) 라디오 국악 프로듀서 등을 역임하며 기획력과 단체 운영 역량을 인정받아 왔다. 아울러,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 고법 이수자이자 국악 작곡가, 지휘자로 꾸준히 활동해 온 예술인이다.

 

박인건 국립극장장은 “예술인이자 국악 기획ㆍ제작 전문가로서 풍부한 경험을 갖춘 전문가를 국립국악관현악단의 예술감독 겸 단장으로 임명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국립중앙극장과 국립국악관현악단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어 한국을 이끄는 국립국악관현악단이 더욱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