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9 (일)

  • 흐림동두천 22.4℃
  • 흐림강릉 21.5℃
  • 서울 23.7℃
  • 대전 24.2℃
  • 흐림대구 24.0℃
  • 박무울산 23.1℃
  • 광주 24.7℃
  • 흐림부산 25.9℃
  • 흐림고창 26.5℃
  • 흐림제주 30.3℃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2.8℃
  • 흐림금산 23.3℃
  • 흐림강진군 26.7℃
  • 흐림경주시 21.6℃
  • 흐림거제 26.3℃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사진나들이

신안 천사 대교

국내 최초 사장교와 현수교

[우리문화신문=조판형 기자 ]

 

 

 

 

 

 

천사대교는 전라남도 신안군 압해읍 송공리와 암태면 신석리를 잇는 다리로 2019년4월4일에 개통되었다. 천사대교라는 명칭은 1004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신안군의 지역 특성을 반영하여 지어진 이름인데, 섬과 섬을 연결하는 연도교(連島橋)로 압해도(押海島)와 암태도(巖泰島)를 연결하는 다리이다.

 

우리나라에서 건설된 다리 가운데 영종대교, 인천대교, 서해대교에 이어 4번째로 긴 해상교량이다. 국내 첫 사장교와 현수교를 동시에 배치한 교량으로 총연장은 10.8㎞이다. 천사대교는 압해도에서 암태, 자은, 팔금, 안좌 등 4개 섬을 연결한다. 목포를 중심으로 신안, 무안, 진도 등에 관광객을 끌어모은 일등공신이 바로 천사대교다. 이 다리는 전남 관광 필수 코스로 자리 잡았다.

 

여객선을 타고 건너갔던 섬이 이제는 자동차로 손쉽게 아무 때나 갈 수 있는 곳으로 변했기 때문이다. 천사대교를 건너면 암태도 에로스 서각박물관, 한국 근현대미술의 거장 수화 김환기 화백 고택이 있는 안좌도가 있다. 신안의 뜨거운 명소로 떠오른 국내 가장 큰 규모의 라벤더 정원과 섬 전체가 보라색으로 물든 반월·박지도가 있다. 자은도는 아름다운 해수욕장으로 둘러싸인 신비의 섬이다. 섬과 섬을 다리로 연결해 연속성과 끝없는 발전의 의미를 담은 ‘무한의 다리’도 있다.

 

기자정보

조판형 기자

채널A 정책사회부 스마트리포터
문화채청 헤리티지채널 사진기자
문화유산채널 사진작가

프로필 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