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7 (금)

  • 흐림동두천 17.8℃
  • 흐림강릉 19.8℃
  • 흐림서울 20.7℃
  • 대전 19.8℃
  • 흐림대구 18.9℃
  • 울산 20.0℃
  • 흐림광주 20.3℃
  • 부산 20.6℃
  • 흐림고창 20.0℃
  • 제주 22.5℃
  • 구름많음강화 19.3℃
  • 흐림보은 18.6℃
  • 흐림금산 18.5℃
  • 흐림강진군 23.0℃
  • 흐림경주시 18.6℃
  • 흐림거제 20.3℃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더불어 살기

G20 환경장관회의와 기후ㆍ에너지 합동장관회의 폐막

한정애 환경부 장관 참석 생물다양성, 탄소중립 등 우리나라 관련 정책 공유
생물다양성 회복, 기후대응과 탄소중립, 청정에너지 전환 등 의지 담은 선언문 채택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7월 22일부터 이틀에 걸쳐 이탈리아 나폴리에서 열린 주요 20개국 협의체(G20*) 환경장관회의 및 기후ㆍ에너지 합동장관회의에 정부대표로 참석하였다.

* 대한민국, 미국, 캐나다, 멕시코, 브라질, 남아공, 아르헨티나, 유럽연합(EU), 독일, 영국, 프랑스, 이탈리아, 터키, 사우디, 러시아, 중국, 일본, 인도, 인니, 호주

 

이번 회의는 2년 만에 처음으로 대면으로 열렸으며, 주요 20개국 협의체 회원국과 초청국*에 속한 환경 및 기후변화ㆍ에너지 장ㆍ차관급 인사, 그리고 국제기구 대표들의 참석 속에서 진행되었다.

* 브루나이, 르완다, 네덜란드, 스페인, 싱가포르, 콩고민주공화국(DR콩고)

 

환경장관회의(7.22)에서는 △생물다양성 등 자연자본의 보호 및 관리, △지속가능하고 순환적인 자원이용을 위한 공동노력이란 주제로 주요 20개국 협의체의 공조방안이 논의되었으며, 서식지 황폐화, 기후변화 등 상호연계된 위기 극복을 위해서는 자연과의 관계재정립이 필요하다는 확인과 함께, 해양보존 등 자연회복과 순환경제 촉진 등 국제적 의지결집이 필요한 주요분야를 다루는 선언문을 채택하였다.

 

한정애 장관은 한국이 생물다양성협약 제15차 당사국총회의 성공적 결과물 채택*을 위해 자연을 위한 정상들의 서약** 등 생물다양성 발의에 동참하였고, 녹색분류체계 마련 등을 통해 녹색금융 활성화를 추진하고 있음을 소개하며, 그린뉴딜 등 한국의 녹색회복 노력을 설명하며 환경을 주류화하고 생물다양성을 회복하기 위한 제언으로 △국가 차원의 정책적 행동 △국제적 연대 그리고 이를 뒷받침할 △자연을 위한 재원 흐름 강화가 필요함을 강조하였다.

* ’21~’30년 10년간 생물다양성 보전 계획인 「포스트-2020 글로벌 생물다양성 프레임워크」 채택 예정

** 생물다양성 보전을 목표를 위한 10개의 포괄적 공약(순환경제, 탄소중립, 환경범죄 근절 등) 선언

 

아울러, 순환경제 관련 한국의 「순환경제 행동계획」과 법적 기반으로의 「순환경제사회 전환 촉진법」 마련 계획을 소개하고, 플라스틱 용기의 재생원료 사용 증대 등 한국의 노력을 공유하였다. 마지막으로, 한국이 2023년에 열 예정인 제28차 기후변화당사국총회 유치 의향을 표명하며 G20 국가들의 관심과 유치 지지를 요청하였다.

 

기후ㆍ에너지장관회의(7.23)에서는 △기후행동 강화 및 그를 위한 도시의 역할 △지속가능한 회복 및 청정에너지로의 전환을 위한 전 세계의 행동 필요성이 논의되었으며, 파리협정 이행을 위한 기후행동 강화 및 청정에너지 전환의 중요성 강조와 함께, 기후를 위한 재원흐름 촉진에 대한 주요 20개국 협의체의 의지를 확인하는 합동선언문을 채택하였다.

 

한정애 장관은 한국정부가 올해 말까지 2030 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NDC)를 추가 상향할 것과 그 기반이 될 탄소중립법 제정 추진, 해상풍력과 바이오가스 등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 등 기후대응 노력을 진행 중임을 밝히며, 지난 5월 피포지(P4G) 정상회의에서 국내 243개 지자체들이 탄소중립을 선언한 성과를 공유하였다. 나아가, 기후행동의 핵심 주체로의 도시의 역할에 주목하여 한국이 스마트 그린도시 사업을 통해 지역 주도의 기후회복력 제고 및 혁신을 추진하고 있음을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 채택된 장관선언문의 주요 내용은 향후 열릴 주요 20개국 협의체 정상회의(10월 30일~31일) 정상선언문에 반영될 예정이며, 환경부는 국제사회의 주요 환경 및 기후 현안 해결을 위한 주요 20개국 협의체 차원의 노력에 지속해서 이바지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