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6 (수)

  • 구름많음동두천 16.6℃
  • 흐림강릉 18.3℃
  • 서울 18.0℃
  • 구름많음대전 21.3℃
  • 맑음대구 22.3℃
  • 맑음울산 23.0℃
  • 맑음광주 22.4℃
  • 구름조금부산 24.5℃
  • 맑음고창 20.9℃
  • 맑음제주 26.2℃
  • 흐림강화 17.1℃
  • 흐림보은 19.2℃
  • 구름조금금산 17.9℃
  • 맑음강진군 23.4℃
  • 구름조금경주시 23.4℃
  • 구름조금거제 24.2℃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잔치 그리고 행사

이승찬 씨, 궁중춤 <춘앵전>으로 대통령상 수상

국립국악원 ‘제15회 온나라 전통춤 경연대회’

[우리문화신문=정석현 기자]  지난 9월 15일(수), 국립국악원(원장: 김영운)이 연 제15회 온나라 전통춤 경연대회에서 ‘이승찬’(1998년생,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 실기과 졸업) 씨가 궁중춤 <춘앵전>으로 대통령상을 받았다. 대통령상을 받은 이승찬 씨는 “<한량무>로 대회를 나간 적은 여러 번 있었으나 이번 대회에서는 본선에서 <춘앵전>에 도전했는데, 고요 속의 움직임이라는 우리 춤의 정중동을 조금이나마 느껴본 값진 기회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금상인 국무총리상은 <한영숙류 살풀이춤>을 춘 정민근(1993년생,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무용과 졸업) 씨가 수상했다.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대통령상과 상금 500만 원, 금상 수상자에게는 국무총리상과 상금 250만 원, 은상 수상자에게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과 상금 150만 원, 동상 수상자에게는 국립국악원장상과 상금 100만 원을 각각 주게 된다.

 

올해 15회를 맞이한 <온나라 전통춤 경연대회>는 전통춤 분야 우수 인재를 발굴하고 궁중춤과 민속춤의 균형있는 발전과 진흥을 위해 국립국악원이 주최하는 대회로, 전통춤 분야 핵심 중추역할을 담당하는 많은 예술가들을 배출한 권위 있는 대회이다.

 

궁중춤과 민속춤 두 분야를 아우르는 대회라는 점에서도 다른 무용 경연대회와 차별성을 갖는다. 특히, 올해부터는 신인부/예인부를 통합하고 예선과 본선 두 번의 경연을 치르는 2심제로 바꾸어 문턱은 낮추고 심사의 공정성은 높였다.

 

※ 부문별 수상자 명단 ※

△대통령상(최우수상) 이승찬 △국무총리상(금상) 정민근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은상) 조다희 △국립국악원장상(동상) 안명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