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6 (일)

  • 맑음동두천 -0.2℃
  • 맑음강릉 5.1℃
  • 맑음서울 -0.1℃
  • 맑음대전 2.7℃
  • 맑음대구 6.0℃
  • 맑음울산 8.2℃
  • 구름많음광주 2.0℃
  • 맑음부산 9.7℃
  • 흐림고창 0.9℃
  • 구름많음제주 6.4℃
  • 맑음강화 -0.6℃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2.0℃
  • 구름많음강진군 3.7℃
  • 맑음경주시 6.6℃
  • 맑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잔치 그리고 행사

유럽에서 온 가짜 예술가를 찾아라

국립민속박물관, 봄방학 어린이 교육 열어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국립민속박물관(관장 김종대) 어린이박물관은 2022년 새 학기를 시작하기에 앞서 어린이와 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봄방학 교육을 준비하였다. 이번 교육은 코로나19으로 나라 안팎 여행의 기회가 줄어든 상황에서 온라인을 통해 과거로 시간여행을 떠날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으로 구성하였다.

 

‘유럽에서 온 가짜 예술가’... 개항기 무렵 한국을 찾아온 유럽 화가의 낯선 시선

 

서구에 우리나라가 본격적으로 알려지기 전 그들 눈에 비친 한국은 어떤 모습이었을까?

 

 

 

이번 교육에서는 남태평양의 원주민처럼 한국인을 묘사한 프랑스인 쌩 쏘베의 판화 작품, 한국을 직접 여행하면서 사실적인 회화 작품을 남긴 엘리자베스 키스의 《올드 코리아(Old Korea》에 수록된 회화 등 개항기 예술 작품이 주요 소재가 된다. 참가자들은 먼저 이들 작품을 살피면서 개항기 무렵 상상 속의 나라였던 한국을 묘사한 유럽인들의 색다른 시선을 발견할 수 있다.

 

아울러 지금의 어린이들에게는 익숙하지 않은 그림 속의 민속품들을 간단한 게임을 통해 살펴보면서 100년 전의 생활상을 간접적으로 경험해 볼 수도 있다. 또 그룹 활동 속에서 진짜와 가짜 예술가로 나뉘어 주어진 단서를 통해 그림 속의 민속품을 찾는 활동을 진행한다. 그리고 상설전시 가운데 하나인 《한국인의 일 년》을 VR 체험으로 연계해 박물관에 방문하여 교육을 받는 듯한 느낌이 들도록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봄방학 교육은 2022년 2월 14일부터 18일까지 초등학교 저학년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Zoom 그림판을 이용하여 진행되는 수업으로 자체 제작한 화구박스와 이미지 카드 등을 담은 교구재가 무상으로 제공된다. 교육은 민속박물관 어린이박물관 누리집(https://www.nfm.go.kr/kids)에서 2022년 1월 21일(금)까지 신청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