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4 (월)

  • 구름많음동두천 29.6℃
  • 구름많음강릉 31.7℃
  • 구름많음서울 30.7℃
  • 구름많음대전 30.6℃
  • 구름많음대구 31.2℃
  • 구름많음울산 29.8℃
  • 구름많음광주 29.5℃
  • 구름많음부산 28.6℃
  • 흐림고창 29.1℃
  • 구름많음제주 30.5℃
  • 흐림강화 29.3℃
  • 구름많음보은 30.1℃
  • 구름많음금산 29.3℃
  • 구름많음강진군 29.4℃
  • 구름많음경주시 32.1℃
  • 구름많음거제 28.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우리문화신문=허홍구 시인]

 

            어버이날 일기

 

                             - 허 홍 구

 

     아버지 어머니 무덤 앞에

     무릎 꿇고 큰절 올렸습니다

 

     이승과 저승이 다른데

     아들을 알아보셨겠습니까

 

     먼 산 물끄러미 바라보며

     혼자 아프게 울다 왔습니다.

 

     이 못난 불효자가

     무슨 할 말이 있었겠습니까

 

     부끄러워 고개를 숙이고

     하염없이 길을 걷다 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