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30 (목)

  • 흐림동두천 14.1℃
  • 흐림강릉 21.8℃
  • 흐림서울 17.4℃
  • 흐림대전 16.7℃
  • 흐림대구 17.5℃
  • 흐림울산 16.2℃
  • 흐림광주 18.1℃
  • 흐림부산 18.1℃
  • 흐림고창 16.7℃
  • 구름많음제주 17.5℃
  • 흐림강화 15.9℃
  • 흐림보은 14.7℃
  • 흐림금산 14.6℃
  • 흐림강진군 16.4℃
  • 흐림경주시 15.5℃
  • 흐림거제 16.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눈에 띄는 공연과 전시

인사동 KCDF윈도우갤러리서 최예진 작가 개인전

2024년 KCDF 공예ㆍ디자인 공모전시 신진작가부문 <봄의 조각-Piece of Spring>
일명 ‘마술종이’ 슈링클스 물성 활용하여 봄꽃의 유기적 생명력 표현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한국공예ㆍ디자인문화진흥원(원장 장동광, 아래 공진원)은 2024년 KCDF 공예ㆍ디자인 공모전시 신진작가 부문에 뽑힌 최예진 작가의 개인전 <봄의 조각(Piece of Spring)>을 4월 10일(수)부터 5월 5일(일)지 인사동 KCDF윈도우갤러리(1층 외부)에서 열고 있다.

 

<봄의 조각(Piece of Spring)>은 일상에서 흔히 접하는 꽃과 식물에서 영감을 받아 기획되었다. 2023 공예트렌드페어의 신진공예가관 참여작가로 활동한 최예진 작가는 “꽃의 유기적 형태와 색채를 재구성하여, 보는 이에 따라 살아 움직이는 상상을 불러일으키도록 작품을 만들었다”라고 기획의도를 설명한 뒤, “일명 마술종이라고 불리는 슈링클스의 변화성과 유연함을 주목해 주 재료로 사용했다”라고 덧붙였다.

 

* 슈링클스(Shrinkles) : 열을 가하면 크기가 1/7로 작아지고 두께는 7배로 늘어나면서 딱딱한 플라스틱 형 태로 바뀌는 특수한 종이형태의 공예소재

 

 

공예ㆍ디자인 분야 작가와 기획자ㆍ단체를 대상으로 개인(신진ㆍ중견), 그룹(단체) 부문의 공예작가 19팀을 뽑아 창작활동을 지원하는 ‘2024년 공예ㆍ디자인 공모전시’ 사업의 두 번째로 소개되는 전시이다. 공진원 최재일 공예진흥본부장은 “자연의 아름다움과 강인한 생명력을 독특한 소재와 실험적 기법으로 표현했다”라고 밝히며 “최예진 작가의 작품처럼 일상 속에서 현대인들에게 정서적 위안을 줄 수 있는 좋은 공예작품들을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전시는 입장료가 없으며, 전시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진원 누리집(www.kcd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