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3 (목)

  • 흐림동두천 15.3℃
  • 구름많음강릉 20.0℃
  • 맑음서울 16.9℃
  • 맑음대전 17.8℃
  • 맑음대구 18.4℃
  • 맑음울산 19.8℃
  • 박무광주 19.2℃
  • 맑음부산 21.1℃
  • 맑음고창 16.9℃
  • 박무제주 24.5℃
  • 구름많음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15.4℃
  • 맑음금산 15.4℃
  • 맑음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6.1℃
  • 맑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문화재

포천시,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올해 하반기 개관

가산면 금현리에 지상 2층, 연면적 499.05㎡ 규모

[우리문화신문=이나미 기자]  경기 포천시의 소중한 문화유산을 지키고 활용하기 위한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이 올해 하반기 개관한다. 지역 문화재를 보존하기 위한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건립사업은 지난 2017년 9월 문화재청 지원사업에 뽑히면서 시작됐다.

 

전수교육관은 가산면 금현리 719-2 일원에 지상 2층, 연면적 499.05㎡ 규모로 총사업비 23억 원이 투입된다. 곳곳에 흩어져 있는 무형문화재 전수시설을 한곳에 모으고 교육과 전시, 체험, 공연을 체계적으로 지원해 문화재의 대중화와 관광 자원화에 이바지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전수교육관을 통해 지역 무형문화유산의 보존과 전승 환경을 개선하고 시민과 함께 전통무형유산을 즐길 수 있는 포천의 대표적인 문화공간으로 조성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포천시 무형문화재는 2000년 제1호 무형문화재인 포천 메나리와 2002년 포천 풀피리가 지정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