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1 (월)

  • 흐림동두천 15.1℃
  • 흐림강릉 24.0℃
  • 서울 15.1℃
  • 대전 18.0℃
  • 흐림대구 26.4℃
  • 구름많음울산 24.9℃
  • 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24.9℃
  • 흐림고창 18.9℃
  • 흐림제주 25.7℃
  • 흐림강화 13.8℃
  • 흐림보은 17.8℃
  • 구름많음금산 18.9℃
  • 구름많음강진군 22.2℃
  • 흐림경주시 23.6℃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문화재

가을철 ‘국가안전대진단’ 문화재 안전실태 나선다

문화재청, 전국 220여 개소 문화재와 방재설비 등 점검

[우리문화신문= 정석현 기자] 문화재청(청장 김현모)은 오는 27일부터 10월 29일까지 양산 통도사 대웅전 및 금강계단(국보), 부산 범어사 대웅전(보물) 등 전국의 국가지정 건조물문화재 220여 개소의 안전실태를 점검하는 ‘국가안전대진단’을 시행한다.

 

문화재분야 국가안전대진단은 가을철 문화재 산불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 매년 9~10월에 문화재청과 문화재 관리단체인 지방자치단체, 민간전문가 등이 함께 문화재의 안전관리 실태와 복권기금으로 설치‧운영 중인 방재설비의 위험요인 등을 점검하는 활동이다. 문화재 피해를 사전 예방하고 각종 재난에 대비하는 취지이며, 올해는 코로나19 대응과 방역 활동에 지장이 없는 범위 내에서 점검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내용은 ▲ 가을철 산불을 대비하여 문화재와 주변시설의 안전상태, ▲ 소방설비(소화기, 소화전 등)와 방범설비(폐쇄회로 TV 등) 작동상태, ▲ 전기‧가스 시설 안전상태 점검을 비롯해 ▲ 안전경비원 근무상황, ▲ 현장별 재난대응 설명서 마련 여부, ▲ 비상연락망 비치 등 관리상태 점검을 포함한다.

 

문화재청에서는 점검대상 중 50여 개소에 대해 직접 안전점검반을 편성하여 문화재 분야, 소방분야, 전기‧가스 분야 등으로 분야를 나눠서 민간전문가와 함께 합동점검 할 예정이며, 안전점검에는 참여자들의 관심을 높이고 내실 있는 점검을 위해 문화재청 간부들이 직접 나선다.

 

 

안전점검에서 나온 지적사항에 대해서는 시급성 등을 고려하여 단계별로 즉시 시정할 수 있는 사항은 현장에서 시정조치를 하고, 시급하게 보수‧보강 등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긴급보수비 등을 지원하여 이른 시일 내에 조치하도록 한다. 단기 조치가 어려운 경우는 추후 예산 확보와 연차별 계획을 수립하여 정비할 계획이다.

 

문화재청은 적극행정과 정부혁신의 하나로 국가안전대진단을 포함하여 매년 분기별 정기점검과 특별점검 등 지속적인 현장점검을 통해 안전 위험요인을 사전에 찾아 조치하여 문화재 보존과 안전관리를 철저히 해나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