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맑음동두천 -10.5℃
  • 맑음강릉 -3.9℃
  • 맑음서울 -7.2℃
  • 맑음대전 -6.0℃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2.9℃
  • 구름조금광주 -1.4℃
  • 구름조금부산 -1.4℃
  • 구름많음고창 -4.1℃
  • 제주 5.6℃
  • 맑음강화 -9.3℃
  • 맑음보은 -9.4℃
  • 맑음금산 -8.2℃
  • 흐림강진군 -2.7℃
  • 맑음경주시 -3.0℃
  • 구름많음거제 0.0℃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잔치 그리고 행사

국립부여박물관ㆍ몽골 국립칭기스칸박물관 업무협약

문화유산 공동전시 및 인적교류를 위한 업무협약 맺어

[우리문화신문=이한영 기자]  대한민국 국립부여박물관(관장 윤형원)과 몽골 국립칭기스칸박물관(관장 S.촐론)은 ‘문화유산 공동 전시 및 인적교류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두 나라 박물관의 협약 내용은 ▲ 문화유산 관련 교류전시 추진 ▲ 세미나, 심포지엄 등 함께 열기 ▲ 박물관 다양한 분야의 공동 조사연구 ▲ 학술자료 및 출판물 교류 등이다. 몽골 국립칭기스칸박물관은 지난 2022년 10월 11일 신축 개관하였으며, 몽골의 박물관, 대학, 연구소 등의 대표유물 1만 3천여 점의 유물을 수집하여 전시하고 있는 몽골에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하는 박물관이다.

 

이번 협약은 몽골 국립칭기스칸박물관이 개관 이후 나라 밖 박물관 가운데 가장 처음으로 국립부여박물관과 업무협약을 맺어 더욱 큰 의미가 있다. 두 박물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앞으로 공동 전시, 교육, 보존 등 다양한 분야의 문화교류가 기대된다. 특히, 2024년에는 <백제(百濟)와 돌궐(突厥)>을 주제로 특별전을 열 예정이다.

 

 

업무협약을 맺은 뒤, 국립부여박물관 세미나실에서는 몽골 문화 특강이 열렸다. 특강에서 S.촐론 몽골 국립칭기스칸박물관장은 ‘몽골국 신축 국립칭기스칸박물관 소개'를 주제로, G.에렉젠 몽골국립과학아카데미 고고학연구소장은 ‘몽골 초원의 돌궐(突厥) 시대 고고학 연구'를 주제로 몽골 문화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일 특별한 기회를 제공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