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3 (금)

  • 흐림동두천 -6.2℃
  • 구름많음강릉 -0.6℃
  • 흐림서울 -3.6℃
  • 흐림대전 -3.1℃
  • 흐림대구 -1.6℃
  • 흐림울산 0.8℃
  • 흐림광주 -1.2℃
  • 흐림부산 3.3℃
  • 흐림고창 -3.0℃
  • 흐림제주 4.0℃
  • 흐림강화 -5.7℃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4.0℃
  • 흐림강진군 -0.9℃
  • 흐림경주시 -2.9℃
  • 구름많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더불어 살기

서울에 활짝 핀 101명의 소금꽃에 자원봉사자 표창

[우리문화신문=전수희 기자]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25일(금) 15시, 서울시청 8층 다목적홀에서 「2022년 서울특별시 자원봉사 유공자 표창 수여식」을 진행했다. 올해 수여식은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대면행사로 진행되었다.

 

 서울특별시는 자원봉사자의 날(12월 5일)을 기념하여 서울 곳곳에서 이웃과 사회를 위해 묵묵히 헌신한 자원봉사자 및 기관(단체), 자원봉사관리자 등을 선발하여 그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고, 자원봉사자의 사기진작을 도모하고자 서울특별시 자원봉사 유공자 표창을 수여했다.

 

 

 이날 표창을 받은 수상자는 개인으로 활동한 자원봉사자 60명, 자원봉사활동에 우수한 성과를 보인 단체(기관) 26곳, 자원봉사관리자 15명 등 총 101명이다. 이번 표창 수여식은 구슬땀을 흘린 자원봉사자의 옷에 하얗게 핀 소금꽃을 모티프로 ‘서울의 소금꽃, 은하수로 만개하다’를 주제로 꾸며졌다. 수상자들의 음성과 조명 세리머니로 구성된 기념행사를 시작으로, 오신환 정무부시장의 축사와 표창장 수여식이 이어졌다.

 

 서울시자원봉사센터 권영규 이사장은 “더불어 사는 서울을 만드는 데 헌신해주신 수상자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서울시자원봉사센터는 자원봉사자분들이 안전하고 즐겁게 활동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펼칠 계획이니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