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6.09 (금)

  • 구름많음동두천 23.9℃
  • 맑음강릉 25.2℃
  • 흐림서울 25.9℃
  • 맑음대전 27.6℃
  • 구름조금대구 28.8℃
  • 구름조금울산 26.4℃
  • 맑음광주 28.3℃
  • 맑음부산 24.9℃
  • 맑음고창 28.2℃
  • 구름조금제주 24.6℃
  • 흐림강화 18.9℃
  • 맑음보은 27.0℃
  • 맑음금산 26.9℃
  • 맑음강진군 28.2℃
  • 맑음경주시 29.0℃
  • 맑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빵집 이름이 인도네시아어 ‘haus’면 멋진가?

우리말 쓴소리단소리

[우리문화신문=허홍구 시인]

 

 

 

 

 

장충단공원에 하나뿐인

커피와 디저트 파는 가게에는

멋진 한옥에 간판이 영문으로 되어 있다.

이곳에 들르는 손님들을 보면 외국인은 별로 눈에 안 띄고

거의 한국인이다.

그런데 멋지게 한옥을 지어놓고

빵집의 이름이 꼭 영문이어야 하는지 이해가 안 된다.

그것도 ‘haus’로 사전을 찾으니

영어도 아니고 인도네시아어로 “목이 마른‘라는 뜻이라는데

별로 없을 것 같은 인도네시아 손님을 위해 그렇게 쓴 것일까?

아무리 빵집이라 해도 제발 우리말을 쓰는 곳이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