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2 (토)

  • 흐림동두천 2.7℃
  • 구름많음강릉 3.5℃
  • 구름조금서울 3.4℃
  • 맑음대전 2.1℃
  • 맑음대구 5.6℃
  • 맑음울산 4.1℃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3.5℃
  • 맑음고창 3.7℃
  • 흐림제주 5.8℃
  • 구름많음강화 3.8℃
  • 맑음보은 1.7℃
  • 맑음금산 1.9℃
  • 맑음강진군 4.7℃
  • 맑음경주시 4.5℃
  • 맑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눈에 띄는 공연과 전시

국악과 뮤지컬로 완성하는 아주 특별한 연말의 행복

국립국악관현악단 <2023 윈터 콘서트>
뮤지컬 음악감독 김문정, 뮤지컬 스타 이지혜ㆍ길병민 협연으로 더욱 풍성해진 무대
국악기와 서양악기가 어우러진 50인조 오케스트라가 선보이는 풍성한 공연

[우리문화신문=정석현 기자]  국립극장(극장장 박인건) 전속단체 국립국악관현악단(예술감독 겸 단장 채치성)은 <2023 윈터 콘서트>를 12월 16일(토)과 12월 17일(일) 이틀 동안 국립극장 하늘극장에서 공연한다. 2018년부터 시작된 국립국악관현악단 대표 연말 공연으로, 화려한 출연진과 연말 분위기 물씬 나는 프로그램으로 한 해를 색다르게 마무리할 특별한 기회를 선물한다. 공연마다 매진을 이어온 국립국악관현악단 대표 공연임을 증명하듯, 올해 ‘윈터 콘서트’도 일찍 전석 매진됐다. 입장권을 구하지 못한 관객들의 요청으로 시야제한석을 더 열었고, 추가 좌석까지 매진되어 ‘윈터 콘서트’에 대한 높은 기대를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 공연에서 국립국악관현악단은 정통 국악관현악의 틀을 벗어나 동서양 악기가 함께 어우러진 50인조 편성으로 관객을 만난다. 기존 국악기에 바이올린ㆍ첼로ㆍ호른ㆍ트롬본 등 다양한 서양악기를 더해 신비롭고 풍성한 음악을 들려준다. 또 하나 눈길을 끄는 것은 음악감독 김문정이다. 이번 공연의 지휘를 맡은 김문정은 <레미제라블>, <맘마미아>, <레베카> 등 수많은 뮤지컬에서 활약한 명실상부 국내 으뜸 뮤지컬 음악감독이다.

 

<명성황후>, <서편제>에서는 국악기가 함께 편성된 연주를 이끈 바 있으며, 기존 오케스트라에 더해진 전통악기의 색을 잘 드러내면서도 조화를 이룬 지휘로 호평받았다. 국립국악관현악단과 처음 호흡을 맞추는 그는 “소규모 국악기 편성이 아닌, 대규모 국악기 편성 연주를 맡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라며 “공연을 준비하며 국악기의 매력에 빠져든 것처럼 관객들도 색다른 국악관현악의 매력을 발견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기대를 드러냈다.

 

 

 

국립국악관현악단과 김문정 음악감독은 이번 공연에서 연말 분위기에 어울리는 국악관현악 명곡, 영화 음악, 뮤지컬 OST, 캐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콘서트 오프닝은 원일 작곡의 ‘신뱃놀이’로 시작한다. 전통 음악에서 흥과 신명을 일으키는 장단을 현대적 감각으로 정형화시키고 경기 뱃노래 선율을 주제로 한 이 곡은 다채로운 리듬 변화로 우리 음악의 신선한 경험을 선사한다. 경기 뱃노래를 통해 ‘한 해를 잘 마무리하고, 다음 해로 더욱 힘차게 나가자’라는 의미를 담았다. 뮤지컬 음악감독과 함께하는 만큼 풍성한 뮤지컬 영화 음악 메들리도 선보인다. 영화 <알라딘>의 ‘A Whole New World’, <위대한 쇼맨>의 ‘Never Enough’ 등 6개 영화 속 명곡을 국악기의 음색을 가미해 연주한다.

 

뮤지컬 스타 이지혜과 길병민이 협연자로 함께한다. 이지혜는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 주인공 엠마 역으로 데뷔, <레베카>, <엘리자벳> 등 굵직한 작품에서 맑은 음색과 안정적 연기력으로 호평받았다. 영화 <기생충>과 Apple TV+ 오리지널 시리즈 <파친코>에서도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이며 다양한 장르에 도전하고 있는 배우다. 이번 무대에서는 민요 ‘새야 새야 파랑새야’와 뮤지컬 <엘리자벳> 가운데 ‘나는 나만의 것’을 소화하며 팔색조 같은 매력을 보여준다.

 

 

 

길병민은 JTBC <팬텀싱어 3>에서 ‘레떼아모르’ 리더를 맡아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대중에게 알려지기 시작, 최근 TV조선 <미스터트롯 2>에서 일명 ‘로열 성대’라 불리며 인기를 얻었다. 이번 공연에서는 뮤지컬 <지킬 앤 하이드>의 ‘지금 이 순간’과 <미녀와 야수> 가운데 ‘If I Can’t Love Her’를 들려준다. 두 배우가 함께하는 무대에서는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의 ‘All I Ask Of You’와 <엘리자벳> 가운데 ‘행복은 너무도 멀리에’를 감미로운 듀엣으로 들어볼 수 있다.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자아낼 마지막 무대는 우리 귀에 익숙한 캐럴 메들리로 엮은 ‘성탄연곡’으로 채워 모두 함께 노래 부르며 즐기는 시간을 마련했다.

 

한편 공연을 관람하는 관객을 대상으로 따뜻한 핫팩, 과자 등 작은 선물을 제공한다. 크리스마스와 연말 시즌을 맞아 가족ㆍ연인ㆍ친구가 함께 보는 공연을 찾고 있다면, <2023 윈터 콘서트>를 절대 놓치지 말자. 공연 예매ㆍ문의 국립극장 누리집(www.ntok.go.kr) 또는 전화(02-2280-41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