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17.0℃
  • 구름조금강릉 23.7℃
  • 구름많음서울 18.1℃
  • 구름조금대전 18.3℃
  • 맑음대구 21.5℃
  • 맑음울산 21.2℃
  • 구름많음광주 22.6℃
  • 맑음부산 21.8℃
  • 맑음고창 23.5℃
  • 맑음제주 26.7℃
  • 구름많음강화 19.0℃
  • 구름많음보은 18.5℃
  • 구름많음금산 19.9℃
  • 맑음강진군 20.6℃
  • 맑음경주시 18.8℃
  • 구름조금거제 22.6℃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사진나들이

은은한 빛깔을 자랑하는 이슬 머금은 벌개미취꽃 

[우리문화신문=금나래 기자] 

 

 

 

 

 

 

 

 

 

 

 

 

가을국화꽃 닮은 벌개미취꽃은 요즘 한창 산과 들에서 무리지어 핀 모습을 볼 수 있다.  여름 장미처럼 화려하진 않지만 보랏빛깔이 마음을 평온케한다. 벌개미취는  한국 특산 식물로 고려쑥부쟁이라고도 부른다. 봄에 취나물을 맛있게  나물로 부쳐먹듯 벌개미취 역시  어린 순은 나물로 먹기도 한다. 7~8월이 벌개미취꽃의 전성기라니 이제 곧 씨를 맺고 생을 마감할 시기다. 그래서 인지 이슬 머금은 벌개미취꽃 모습이 더욱 아름답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