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5 (수)

  • 맑음동두천 27.5℃
  • 구름조금강릉 22.0℃
  • 맑음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2.8℃
  • 울산 20.5℃
  • 흐림광주 21.2℃
  • 흐림부산 20.7℃
  • 흐림고창 21.7℃
  • 구름많음제주 23.2℃
  • 맑음강화 25.3℃
  • 흐림보은 22.7℃
  • 흐림금산 23.3℃
  • 흐림강진군 23.3℃
  • 흐림경주시 20.6℃
  • 구름많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상세검색
닫기

문화재

「영주 부석교회 구 본당」 등 3건 국가등록문화재 등록 예고

문화재청, , 「4ㆍ19혁명 참여자 조사서」는 4․19혁명 유산으로는 올해 첫 등록 예고

[우리문화신문=한성훈 기자]  문화재청(청장 정재숙)은 「연세대학교 4월혁명연구반 4·19혁명 참여자 조사서」, 「영주 부석교회 구 본당」, 「천도교 구 임실교당」등 3건을 국가등록문화재로 등록 예고하였다.

 

이번에 등록 예고되는 「연세대학교 4월혁명연구반 4·19혁명 참여자 조사서」는 4‧19 혁명 당시, 연세대학교 정치외교학과 4학년 학생들 주도로 ‘4월혁명연구반’이라는 조사반을 구성하여 작성한 구술기록 자료다. 대상별 모두 9건으로, ① 데모사항조사서(서울지방), ② 데모사항조사서(대구, 부산, 마산) ③ 부상자 실태조사서(서울지방), ④ 부상자 실태조사서(대구, 부산, 마산), ⑤ 연행자 조사서(서울지방), ⑥ 사후수습사항 조사서(서울지방), ⑦ 연행자와 사후수습사항 조사서(대구, 부산, 마산), ⑧ 4‧19 데모 목격자와 인근주민의 조사서(서울지방), ⑨ 교수데모실태조사서(서울지방)로 구성되어 있다.

 

 

 

 

 

주요 설문항목은 정치에 대한 관심, 그 당시의 심정 등을 묻고 있어 조사 대상별 정치의식, 사회의식 등이 구체적이고 사실적으로 드러나 있다. 특히, ‘데모사항조사서’에는 참여 동기ㆍ경과ㆍ시간ㆍ장소ㆍ해산 시까지의 충돌(경찰과 충돌, 깡패, 부상, 살상, 공포) 등이 매우 자세히 기록되어 있으며, 서울뿐만 아니라 대구 2‧28, 마산 3‧15 시위 참여자를 대상으로 구술 조사한 자료로서 현재까지 유일하다. 해당 유물은 4‧19 혁명 당대에 시위에 참여한 학생들과 시민들을 찾아다니며 직접 질문하여 작성한 설문지로 현장의 실증적인 기록물이다.

 

참고로, 문화재청은 이번에 등록 예고하는 「연세대학교 4월혁명연구반 4·19혁명 참여자 조사서」이외에도 4‧19 혁명 관련 유물을 지속해서 조사, 등록할 예정이다.

 

「영주 부석교회 구 본당」은 건립 당시인 1950~60년대의 건축적인 상황들을 잘 이해할 수 있으며, 특히 흙벽돌을 이용하여 축조한 벽체와 목조로 된 첨탑 등이 비교적 원형의 모습을 간직하고 있어 희소성과 진정성 면에서 국가등록문화재로서의 값어치가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천도교 구 임실교당」은 한옥으로 건립된 천도교 교당 건물로, ‘ㄱ’자형 건물 3동이 대지 형태에 맞춰 유기적인 공간배치를 이루고 있다. 또한, 집회와 생활 등 다양한 기능의 공간이 상호 공존하는 등 건축ㆍ종교사 면에서도 의미가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이번에 등록 예고한 「연세대학교 4월혁명연구반 4·19혁명 참여자 조사서」, 「영주 부석교회 구 본당」, 「천도교 구 임실교당」 등 3건은 30일 동안의 예고 기간 중 의견을 수렴하고, 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등록될 예정이다.